속보
VIP
통합검색

신세계, 삼성전자 간편결제 '삼성페이' 도입키로

머니투데이
  • 조철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16.07.10 18:40
  • 글자크기조절

"지난해부터 협의, 도입 방향으로 결정…시기 등 구체 사항은 미정"

'삼성 페이'를 통해 갤럭시 S6 엣지+로 쉽고 편리하게 결제하는 장면
'삼성 페이'를 통해 갤럭시 S6 엣지+로 쉽고 편리하게 결제하는 장면
신세계그룹이 신세계백화점, 이마트, 스타벅스 등 그룹 유통 사업장에 삼성전자의 간편결제 서비스 '삼성페이'를 도입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삼성전자와 도입 협의를 해왔다"며 "협의가 잘 진행돼 도입하는 쪽으로 방향을 정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아직 실무적인 협의점들이 남아 있어 시기 등 구체적인 사항들은 정해지지 않았다"며 "도입 이후 신세계 사업장 이용 고객들의 편의가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 출시된 삼성페이는 현재 가입자 수가 250만명에 달하지만 그동안 신세계그룹 사업장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했다. 신세계는 삼성페이보다 한 달 앞선 지난해 7월 SSG페이를 출시했으며 '쓱'(SSG) 광고 등을 통해 대대적인 마케팅을 벌였다. 가입자 수가 190만명으로 삼성페이에 육박하는 등 삼성페이와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업계에서는 신세계가 삼성페이를 도입하지 않는 것을 두고 '범(汎)삼성가'인 신세계와 삼성전자 사이의 '미묘한 갈등'이나, 또는 새롭게 성장하고 있는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 시장을 두고 벌이는 자존심 대결로 해석했다.

그러나 신세계그룹 측은 이같은 갈등설을 일축하며 삼성페이 도입을 통한 효과 등을 점검하기 위해 도입 결정에 신중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여보, 관리비 좀 봐"…일부러 덜 썼는데 난방비 2배, 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