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상가·업무용 부동산도 제주 특수…10년새 3배↑

머니투데이
  • 엄성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16 09: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자료=리얼투데이
자료=리얼투데이
주택, 토지뿐 아니라 상업·업무용 부동산에서도 제주 특수가 나타났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는 국토교통부 온나라 부동산정보 포털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1~10월 제주도의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이 2006년 관련 집계가 시작된 이후 최대인 5495건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제주도의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는 10년 새 약 3배 불어났을 정도로 증가세가 가파르다. 10년 전인 2006년 1~10월 제주도의 상업·업무용 거래량은 지금의 3분의1인 1839건에 불과했다.

전국 평균과 비교해보면 제주 특수를 더욱 실감할 수 있다. 전국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은 지난 2006년 1~10월 12만4445건에서 올 1~10월 20만9198건으로 약 68% 증가한 데 비해 같은 기간 제주도의 거래량 증가율은 298%에 달한다.

저금리 장기화에 따른 투자 수요 유입이 제주도 부동산 거래 증가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리얼투데이 관계자는 "저금리로 늘어난 유동자금이 인구가 급증하고 개발호재가 잠재돼 있는 제주도로 모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놀금' 가능할까…'주4일제' 먼저 해본 그들은 어땠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