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동우, 韓알파인 스키 새 역사 쓰다…FIS 레이스 활강서 동메달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1.21 12:1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김동우. /사진=대한스키협회 제공
김동우. /사진=대한스키협회 제공
김동우(22,대한스키협회)가 한국 알파인 스키의 새 역사를 썼다. 김동우가 한국 남자 선수로는 국제대회 활강 종목서 최초로 메달을 따냈다.

김동우는 20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아스펜의 하이랜드에서 열린 'FIS 레이스' 남자 활강에서 1분15초45를 기록하며 3위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는 1위를 차지한 브론슨 라이트(미국,1분14초13)보다 1초32 뒤진 기록이다.

한국 남자 선수가 국제대회 활강 종목서 메달을 획득한 것은 김동우가 최초다. 앞서 여자 활강에서는 이현지(23,단국대)가 2015년 캐나다에서 열린 FIS 레이스 때 동메달을 따낸 바 있다.

김동우는 "스피드 종목으로 주 종목을 바꾼 뒤 이룬 첫 성적이어서 감회가 남다르다. 활강은 위험이 따르는 종목이지만 워낙 속도를 즐기는 편이라 적응에 큰 어려움은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부상을 당하지 않고 잘 준비해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국가대표로 출전하는 게 목표"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동우와 같이 나선 이동근(23,국군체육부대)은 1분16초93을 기록, 7위로 경기를 마쳤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