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큐레이션시대, 화제인-만나통신사 협력...비즈 학습여행도 기업 맞춤으로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고문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18 16:28
  • 글자크기조절
무수한 해외연수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지만, 정작 여행을 다녀온 후, ‘할 일’을 정하는데 하세월, ‘체험여행’에 그치는 벤치마킹 트립이 많은 게 해외 연수시장의 현실이다. 현장에서 바로 To-Do List까지 만들어 귀국하는 차이나 비즈니스학습여행 상품을 혁신콘텐츠기획사 화제인(대표 조미호)과 중국 전문가가 경영하는 스타트업 만나통신사(대표 윤승진)가 2월에 유니크한 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만나통신사 공유컴퍼니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사진제공=화제인
만나통신사 공유컴퍼니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사진제공=화제인
양사가 추진하는 ‘차이나 비즈니스학습여행’은 기존의 연수프로그램, 개인 테마여행, 일반 학습프로그램의 단점을 해결하고, 장점을 극대화시킨 신개념 서비스 상품이다.

윤승진 대표는 “기존의 연수프로그램은 서비스 공급자가 프로그램을 사전에 일방적으로 기획해 판매하는 것이라면, 이 상품은 기업의 교육자와 함께 연구-기획, 그때그때 대상자에 꼭 맞는 맞춤 프로그램으로 유연성을 발휘할 수 있다는 것이 큰 강점이다"며 ”시대에 따라 변화하여 진화된 신개념 프로그램으로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화제인-만나통신사의 ‘차이나 비즈니스학습여행’은 방송PD 출신의 콘텐츠 전문가와 중국 전문가가 함께 기획하고 리딩하는 유니크한 비즈니스학습여행이다.

단 한 번의 여행만으로도 업계의 전문가가 오랫동안 쌓아올린 인사이트를 깊이 있게 흡수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다. 한국보다 앞서고 있는 중국의 혁신적 신문물 체험을 업종·분야별로 기획하고, 그 변화의 현장을 전문가의 안내와 설명을 들어가며 직접 체험하기 때문에 높은 수준의 이해와 샘솟는 아이디어를 경험하게 된다.

열 명 안팎의 소수로 진행, 개개인의 미니 컨설팅에 집중하는 것에 중점을 둘 예정이며, 브랜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신사업 기획, 조직의 혁신과 변화, M&A 등 여러 주제를 바꾸어 가며 화제인 전문가 집단이 중국 현장을 돌며 경험과 노하우를 전달하는 것에 집중, 중국에 큰 틀을 두되 그 때 그 때 테마는 변경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을 처음 기획한 만나통신사의 윤승진 대표는 “한국사회의 중국에 대한 시선은 굉장히 편향적입니다. 중국은 다양한 스펙트럼을 가진 나라입니다. 누군가 중국에 대해 새로운 관점을 제시해 줄 필요가 있다고 생각했다”고 기획배경을 밝혔다.

이어 18년 경력의 방송PD 출신인 화제인의 조미호 대표는 “만나통신사는 중국과 푸드테크에 대한 이해, 섭외능력이 매우 뛰어난 회사이다"며 "무한대로 기획이 가능한 콘텐츠 기획의 힘, PR능력을 보유한 화제인과 서로 파워풀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확신했다”고 업무협약 체결 추진의 배경을 밝혔다.

화제인은 2017년 ‘컨퍼런스 창’을 론칭, 자체 콘텐츠 브랜드로 한 단계 점프업 하며 적극적인 사업영역 확장을 하고 있으며, 여러 스타트업과의 상생모델 구축에도 전력투구 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