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해쉬스완이 BTS 정국 팬에게 "진짜 역겨워"…왜?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VIEW 37,869
  • 2019.09.17 07:4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국 열애설에 소환된 해쉬스완…"저 아니다"

image
해쉬스완이 17일 올린 인스타그램 스토리./사진=해쉬스완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 정국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래퍼 해쉬스완이 정국의 일부 팬들과 설전을 벌였다. 해쉬스완은 자신을 조롱하는 듯한 글을 쓴 누리꾼들을 향해 "진짜 역겹다. 토할 것 같다"며 분노를 드러냈다.

해쉬스완은 1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이거 저 아니다. 너무 많이들 물어봐서"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엔 한 남성이 여성을 뒤에서 안고 있는 듯한 장면이 담겼다. 해당 사진은 방탄소년단 정국이 열애 중이라는 의혹과 함께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된 사진이다.

일각에선 사진 속 인물이 래퍼 해시스완이라는 주장도 나왔고, 일부 누리꾼은 해시스완에게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 속 남성이 본인인지 물었다.

해시스완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서 아니라고 답했다. 정국의 팬으로 추정되는 한 누리꾼이 해쉬스완이 올린 게시물을 삭제해달라고 요청하자, 해쉬스완은 요청대로 이 게시물을 삭제했다.

해쉬스완이 17일 올린 인스타그램 스토리./사진=해쉬스완 인스타그램
해쉬스완이 17일 올린 인스타그램 스토리./사진=해쉬스완 인스타그램

그러나 일부 누리꾼이 해시스완을 조롱하는 듯한 말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남겼다. 분노한 해쉬스완은 이를 캡쳐하고 답변을 달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렸다.

누리꾼 A씨가 "해쉬스완 '다음 가사에 나는 방탄 정국 닮았다는 말 들아봤지' 이딴 가사 쓰는 거 아냐 ?"라고 하자, 해쉬스완은 "이미 외국에서 잘하고 있는 아티스트를 언급할 생각도 없고, 나는 할 애기가 차고 넘친다"고 반박했다.

누리꾼 B씨가 "당신 현재 전정국을 닮아서 오해를 사는 게 아니라 머리 길이가 비슷한 것이니 절대 다음 곡 가사에 정국 닮은꼴 어쩌구 가사를 쓰지 말아달라"고 하자, 해쉬스완은 "너네가 그냥 생사람 잡아서 사진 찍힌 거 나냐고 물어보길래 아니라 했잖아"고 말했다.

해쉬스완은 "나보고 어쩌라는 거야", "내가 아무 말 안 하고 내려줬잖아"라며 분노했고, "진짜 역겹다. 토할 것 같다"며 심정을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