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항서호 위기! 핵심 공격수 꽝 하이, 라이벌 태국전 결장

스타뉴스
  • 심혜진 기자
  • 2019.12.04 16:5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베트남 대표팀 공격수 응우옌 꽝하이(오른쪽)./AFPBBNews=뉴스1
박항서 호에 큰 위기가 찾아왔다. 핵심 공격수 응우웬 꽝 하이(22)가 허벅지 부상으로 태국전에 결장한다.

베트남 매체 라오동은 4일(한국시간) "꽝 하이가 싱가포르전에서 허벅지 근육이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태국전에 뛸 수 없게 됐다"고 전했다.

꽝 하이는 지난 3일 싱가포르와 경기에서 전반 18분 상대 수비수와 경합 도중 부상을 당해 교체 아웃됐다. 베트남은 후반 40분 코너킥 상황에서 결승골이 터지며 힘겨운 승리를 거뒀지만 웃을 수 없었다. 꽝 하이는 병원에서 검진을 받은 결과 허벅지 근육 파열 진단을 받았다.

매체는 "정확한 회복 기간이 나오지 않았다. 최악의 경우 동남아시안(SEA)게임에서 이탈할 수 있다"고 전했다.

꽝 하이의 결장은 베트남으로서는 큰 손실이다. 박항서호는 오는 5일 태국과 5차전을 치러야 한다. 라이벌전이자 4강 진출이 걸려 있는 중요한 경기다. 꽝하이를 제외하고 라인업을 구상해야 하는 박항서 감독으로서는 큰 고민을 안게 됐다.

라오동은 "꽝 하이는 박항서 감독의 대표팀과 U-22 대표팀에 중요한 전력이다. 지난 2년간 두 팀을 왔다 갔다 하면서 가장 많은 경기를 소화한 선수다. 그의 과부하는 놀랄 만한 일이 아니다"고 안타까움을 전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