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디자인코리아뮤지엄 개관…근현대 디자인 사료 총망라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2020.01.16 14:5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국내 근현대 디자인 사료를 시대별로 살펴볼 수 있는 '디자인코리아뮤지엄'/사진제공=한국디자인진흥원
한국디자인진흥원(KIDP)이 50주년을 맞아 국내 근현대 디자인 사료를 시대별로 살펴볼 수 있는 '디자인코리아뮤지엄'을 16일 정식개관 했다고 밝혔다.

디자인코리아뮤지엄에는 박암종 관장(선문대학교 시각디자인과 교수)이 30년 이상 수집한 디자인 사료 중 역사적인 가치가 높고 희귀성 있는 1600점을 엄선해 전시했다.

특히 국내 근현대 디자인의 발전 및 변화과정을 개화기 이후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 △태동기(1876~1909) △정체기(1910~1944) △발아기(1945~1960) △초창기(1961~1975) △발전기(1976~1988) △성숙기(2000~) 7가지 섹션으로 구분해 시대의 흐름을 한 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다.

천재 시인 이상이 디자인한 시대를 뛰어넘은 디자인 작품 '기상도(김기림作)'를 비롯해 현존 최고의 태극기 원형이 담긴 공식기록물(1882), 우리나라 최초의 근대 신문 ‘한성순보’와 국내 첫 상표등록 화장품 ‘박가분’, 희귀한 고무신 의장등록증(1934)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공병우 박사의 한글 타자기를 비롯해 국내 처음 시도되고 도입됐던 다양한 디자인 사료들과 국내 최초 가전제품 체신 자동1호 전화기, 금성사 라디오 A-501, 금성사 냉장고 GR-120, 금성사 텔레비전 VD-191, 삼성 휴대전화 SH-100 등이 전시돼 있다.

디자인진흥원은 앞으로 디자인코리아뮤지엄과 더불어 GD(우수디자인상품) 및 디자인 우수사례 등 우리 디자인의 가치를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암종 관장은 “한국 디자인 진흥 역사가 50년을 맞이한 만큼 디자인코리아뮤지엄이 한국의 역사와 전통 그리고 현대를 잇는 동시에 우리 디자인의 가치를 보다 널리 알릴 수 있는 플랫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