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특허청, 제55회 발명의 날 기념식 개최… 발명유공자 79명 포상

머니투데이
  • 대전=허재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24 16:00
  • 글자크기조절

금탑산업훈장엔 진교원 SK하이닉스 사장, 올해의 발명왕엔 김인주 LG디스플레이 팀장 등 선정

박원주 특허청장(사진 왼쪽 4번째)이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특허청
박원주 특허청장(사진 왼쪽 4번째)이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특허청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제55회 발명의 날' 기념식이 24일 오후 3시 서울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발명의 날 기념식'은 발명유공자들의 시상을 통해 발명가의 사기를 진작시키고 국민들의 발명의식을 높이고자 지난 1957년부터 해마다 범 국가적인 행사로 개최돼 오고 있다.

매년 법정기념일로 지정된 5월19일 쯤에 맞춰 기념식을 진행해 왔지만 올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한 달가량 늦게 열린 것이다.

'대한민국의 확실한 변화, 지식재산이 함께 합니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기념식은 정세균 국무총리, 이장섭 국회의원, 정상조 국가지식재산위원장을 비롯해 발명 유관단체장, 발명가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한 발명유공자 79명에 대한 포상과 최고의 혁신발명가에게 수여되는 '올해의 발명왕' 시상이 이루어졌다.

기념식 현장은 안전한 행사진행을 위해 참석 규모를 최소한으로 축소하고 코로나19 방역조치가 철저하게 실시됐다.

사전 소독·방역은 물론 모든 참석자를 대상으로 △ 방역큐브를 통한 비접촉 발열체크 및 소독 △ 개인 간 거리유지(2.5m 이상)를 위한 동선별 발판스티커, 지정좌석제 등이 운영됐다.

이날 기념식에서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은 진교진 SK하이닉스㈜ 사장이 수상했다. 진 사장은 35년 이상 메모리 반도체 개발 업무를 담당하며 대한민국 메모리 반도체가 세계 최고의 명성을 유지하는데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은탑산업훈장은 노영백 ㈜우주일렉트로닉스 회장과 황유상 삼성전자㈜ 펠로우에게 수여됐다. 노 회장은 세계 최초 유무선 급속 충전 보조배터리 개발 및 다수의 초소형 커넥터(Connector) 개발로 국가 경쟁력 제고에 공헌한 공로다. 황유상 펠로우는 세계 최고 미세화(微細化) 기술개발을 통해 대한민국 DRAM 산업 세계 1위 확보에 기여했다.

동탑산업훈장은 김진석 ㈜휴럼 대표이사와 안순현 렉스젠㈜ 대표이사가 수상했다.

한 해 동안 신기술 연구개발 및 창의적 혁신으로 과학기술계에 귀감이 된 '올해의 발명왕'에는 김인주 LG디스플레이㈜ 팀장이 선정됐다. 세계 최초 롤러블(Rollable) OLED TV의 핵심 원천기술 및 제품 개발에 기여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

올해 발명의 날 기념식에는 발명유공자에 대한 시상식과 더불어 발명품 전시관이 마련됐다.

수상자의 주요 발명품 전시뿐만 아니라 '발명으로 극복하는 재난 위기, K-방역'이라는 주제로 특별전시가 진행됐다.

세계 최초로 화면을 둥글게 말았다 펼 수 있는 디스플레이 패널 기술이 들어간 롤러블 OLED TV, 차량용·스마트폰용 초정밀 커넥터 및 전기차 충전통신모듈용(EVCC) 커넥터, 10나노급 미세공정을 적용한 D램(DRAM)을 활용해 만든 제품 등과 나이변환이 가능한 3D 몽타주 및 3D 얼굴인식 기술이 전시돼 눈길을 끌었다.

또 지난해 일본 수출규제 대응한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성공 사례로 반도체 생산공정에 사용되는 재료인 고순도 불화수소가 만들어지는 과정도 전시됐다.

아울러 진행된 특별전시에는 코로나19 위기에 빛을 발하고 있는 K-방역 발명품이 소개됐다.

K-워크스루와 이동검사소라는 이름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은 글러브박스,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진단하는 진단키트 및 진단시약 등 해외로 수출 중인 K-방역제품이 전시됐다.

또한 코로나19 관련 치료·백신, 진단·검사, 방호·방역 등의 국내·외 최신 특허동향을 실시간으로 공개하고 있는 특허청의 '코로나19 특허정보내비게이션'도 선보여 주목 받았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코로나19로 전 국민이 힘들어하는 지금, 발명의 힘으로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 며 "우리 국민의 창의적 DNA로 위기를 기회로 바꾸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발명 문화 확산을 위해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먹던 게 최고지"…새 과자 쏟아져도 1등 지키는 '70년대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