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호반건설, 건설업계 최초 'RCSV 10억 클럽' 가입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24 16: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한적십자사서 법인단체 고액 기부모임 10억 클럽 인증패 받아

왼쪽부터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호반건설
왼쪽부터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호반건설
호반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RCSV(Red Cross Creating Shared Value) 10억 클럽’에 가입했다.

호반건설은 24일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에서 ‘RCSV 10억 클럽’ 가입 인증패를 받았다.

이날 행사는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과 장예순 부회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RCSV는 대한적십자사가 표준화한 법인 대상 사회적 가치 인증프로그램으로, 기업들은 1억원부터 100억원까지 구간별로 참여할 수 있다.

RCSV에서 10억원 이상 기부한 건설사는 호반건설이 처음이다.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대한적십자사의 인도주의 활동에 호반건설이 적극 동참해주셔서 감사하다”며 “호반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RCSV 10억 클럽에 가입한 것처럼 다른 기업들도 함께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은 “평소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은 ‘행복을 짓는 든든한 동반자’라는 비전을 갖고 사회공헌과 동반성장에 힘쓰고 있다”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 이어지고 있는데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건설은 대·중소기업간 동반성장과 상생협력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200여개 협력사를 돕기 위해 20억원의 긴급 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