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 백신 가짜뉴스 차단"…충북도 TF팀 운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09: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충북도청 전경 © 뉴스1
충북도청 전경 © 뉴스1
(청주=뉴스1) 엄기찬 기자 = 충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관련 가짜뉴스 대응 태스크포스(TF)팀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시작되면서 SNS로 유포되는 접종 관련 가짜뉴스에 선제 대응해 도민이 안심하고 백신을 맞을 수 있게 하기 위해서다. 백신접종 관련 가짜뉴스 대부분은 부작용과 위험성을 허위로 과장한 것들로 충북도는 TF팀을 운영해 불신이나 혼란을 불러오는 행위를 차단할 방침이다.

충북도 공보관을 단장으로 모니터링팀과 대응팀, 홍보팀으로 구성한 TF팀은 언론, SNS, 온라인에서 생산한 백신 관련 뉴스와 게시물을 상시 모니터링한다. 가짜뉴스 제보 기능 강화를 위해 도민 70명으로 이뤄진 SNS서포터즈와 협력체계를 구축해 촘촘한 대응체제도 마련했다.

가짜뉴스에는 Δ사실 확인을 통한 정정 보도자료 배포 Δ게시글 삭제 요청 Δ경찰청 사이버수사대 수사 의뢰 등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조기 극복은 백신접종을 통한 집단면역 확보가 핵심"이라며 "가짜뉴스에 신속히 대응하고, 올바른 정보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