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전환 전역' 변희수 전 하사, 자택서 숨진 채 발견

머니투데이
  • 권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21: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상보)

휴가 중 해외에서 성전환 수술을 받고 돌아온 부사관 변희수 하사가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군인권센터에서 열린 육군의 전역 통보 관련 기자회견에서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휴가 중 해외에서 성전환 수술을 받고 돌아온 부사관 변희수 하사가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군인권센터에서 열린 육군의 전역 통보 관련 기자회견에서 거수경례를 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성전환 수술을 이유로 강제 전역을 당한 변희수 전 육군 하사가 청주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3일 소방당국과 경찰 등에 따르면 변 전 하사는 이날 오후 5시49분쯤 청주시 상당구 금천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이날 지난달 28일 이후부터 변 전 하사와 연락이 닿질 않는다는 보건소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전해졌다.

출동한 119구급대가 자택 내부로 진입했을 당시 변 전 하사는 이미 숨진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시신 상태로 미뤄 변 전 하사가 사망한 지 수일이 지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변 전 하사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

앞서 육군은 변 전 하사가 2019년 11월 해외에서 성전환 수술을 받고 돌아오자 고환 및 음경 결손 등을 이유로 지난해 1월22일 강제 전역 처분을 내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말많던 애플카, 이번엔 LG마그나와 협력설 '솔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