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프리카TV, 실적에 비해 낮은 벨류에이션-한국투자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3 08: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투자증권은 아프리카TV (153,100원 상승300 -0.2%)에 대해 실적에 비해 낮은 밸류에이션을 받고 있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1만원으로 19.6% 상향 조정했다.

정호윤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2021년 플랫폼 매출의 성장과 함께 새로운 광고플랫폼 및 광고상품 출시로 광고 매출도 지난해 부진을 씻고 고성장이 기대된다"며 "실적 증가가이어지고 있으며 밸류에이션 또한 성장성을 감안할 때 부담되는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아프리카TV의 올해 실적 추정치를 기존 대비 2.3% 상향했으며 적용 밸류에이션 또한 기존 20배에서 과거 3년 간 PER(주가이익비율) 상단인 23.5배로 상향 조정했다.

아프리카TV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각각 39.8%, 89.1% 성장한 581억원, 153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다. 플랫폼 매출은 465억원으로 34.8%, 광고 매출 역시 전반적인 광고 수요 증가로 전년동기 131.6% 급증한 9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 연구원은 "지난해부터 이어진 코로나19가 아프리카TV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지난 몇 년 동안의 BJ 콘텐츠 퀄리티 향상, 그리고 유저와 BJ의 유대관계 강화가 있다. 아프리카TV의 PU는 2017년 평균 20만명에서 2020년에는 26만명 수준까지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어가 서울로 오는데"…또 지방으로 떠밀리는 공공기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