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리더스 기술투자, 중화항체 전문기업 후니즈와 투자 MOU체결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8 11: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리더스 기술투자 (965원 상승8 -0.8%)가 코로나19 중화항체 백신 전문 기업에 투자를 통해 바이오 투자 포트폴리오 확대에 나선다.

리더스 기술투자는 강원도 홍천 국가항체클러스터 사업의 코로나19 중화항체 대량생산 파트너로 선정된 후니즈와 투자를 진행하기 위한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후니즈의 lgy중화항체 백신은 mRNA 백신 등 체내항체를 유도하는 방식이 아닌 닭을 면역해 난황에 직접된 항체추출을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를 예방한다. 고유의 면역법으로 닭을 면역시켜 낳은 난황에는 약 300경 정도의 항체 분자가 집약돼 있으며, 추출한 'lgy'항체 0.1g에는 약 333조개의 항체 분자가 포함돼있다. 동경이과대학에서 연구를 통해 'lgy'항체에는 코로나19 스파이크 단백에 대한 중화할성, 즉 강한 결합력이 있음을 검증했다.

이를 바탕으로 후니즈는 K-바이오랩 구축 사업에 지원한 강원도 '홍천 국가항체클러스터' 사업의 중화항체 대량생산 파트너로 선정됐다. 강원도, 서울대학교 시스템면역의학연구소,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 OMR사, DDS바이오와 함께 홍천 국가항체클러스터 사업을 통해 'lgy'항체 대량생산을 기반으로 스프레이 형태 등 다양한 코로나19 예방 제품을 상용화할 계획이다.


리더스 기술투자 관계자는 "변이 바이러스 대응 등으로 최근 주목받고 있는 'lgy'중화항체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는 후니즈의 기술력을 높게 평가해 이번에 투자 MOU를 체결했다"며, "K-방역 솔루션 선두기업에서 중화항체 코로나19 백신 분야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한 후니즈에 투자를 통해 수익성 향상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