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금쪽같은 내 새끼" 1000억 클럽 입성하는 키즈 패션 브랜드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1.11.09 15:17
  • 글자크기조절

3040 '젊은 부모' 브랜드 패밀리룩 선호에...백화점 키즈 브랜드 고성장

"금쪽같은 내 새끼" 1000억 클럽 입성하는 키즈 패션 브랜드
저출산 심화로 자녀 1인에게 투자하는 비용이 증가하면서 백화점 키즈 패션 브랜드가 고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자녀에게도 부모와 동일한 브랜드 의류를 갖춰 입히려는 3040세대 부모가 늘면서 0~14세 아동을 겨냥한 키즈 패션 엔젤산업이 쑥쑥 크고 있다.

9일 패션업계에 따르면 2018년 연 매출 1000억원을 돌파한 이랜드의 뉴발란스키즈는 올해 연 매출 1700억원이 예상되고 있다. 놀라운 매출을 일으키며 백화점 아동복 1위 브랜드로 등극한 뉴발란스키즈는 올해 3분기까지 매출이 전년비 25% 늘었고, 올해 연간으로는 전년비 약 30% 수준의 성장을 기록할 전망이다.

뉴발란스키즈의 뒤를 좇는 F&F의 MLB키즈도 올해 국내외 합산 연 매출 1000억원 달성이 예상되고 있다. 캐주얼 브랜드 MLB와 함께 '패밀리룩'을 찾는 수요가 크게 증가한 덕분이다.

또 캉골키즈와 내셔널지오그래픽키즈도 신규 매장 확장과 함께 매 분기 빠른 매출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에스제이그룹 캉골키즈는 매출 규모는 아직 크지 않지만 다른 브랜드 대비 평균판매단가가 높은 브랜드로, 지난 3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17.1% 증가한 72억원을 기록했다. 캉골키즈는 3분기에만 신규매장을 8개 오픈하면서 공격적인 매장 확대를 꾀하는 중이다. 더네이쳐홀딩스의 내셔널지오그래픽키즈도 3분기 매출액이 40억원으로 160.9% 급증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키즈는 신생 브랜드지만 부모와 함께 입는 패밀리룩 인기에 힘입어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는 중이다.
MLB키즈 신학기 백팩 이미지/사진=MLB키즈
MLB키즈 신학기 백팩 이미지/사진=MLB키즈
그간 패션업계에서는 아동복 브랜드가 1000억원대 매출을 달성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로 판단됐다. 엔젤산업 중에서도 키즈 패션 시장은 일명 동대문표 보세 브랜드가 시장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데다 0~14세 엔젤산업 자체가 저출산으로 역성장해서다.

하지만 식스포켓(six pocket·한 자녀를 위한 돈이 부모와 친조부모, 외조부모 6인의 주머니에서 나온다는 뜻) 현상과 자녀에게도 부모와 동일한 패션 브랜드를 '패밀리룩'으로 입히려는 MZ세대 부모의 등장으로 키즈 패션 브랜드의 성장판이 열렸다. 특히 일반 패션 브랜드에 비해 뛰어난 기능성을 자랑하는 스포츠·아웃도어 브랜드가 패션 시장에 진입하면서 뉴발란스키즈, 노스페이스키즈, 아디다스키즈, 내셔널지오그래픽키즈 등 모브랜드를 둔 아동복 브랜드가 시장을 재패했다.

아웃도어업계의 한 관계자는 "연 매출 2000억원에 육박하는 메가 브랜드로 성장한 뉴발란스키즈의 경우 의류는 물론 제대로된 신발 라인업을 갖춘 것이 경쟁력의 핵심 비결"이라며 "MZ세대에게 인기 많은 뉴발란스 스니커즈를 자녀에게도 같은 '미니미' 버전으로 사주는 부모가 많았고 신발과 의류를 한꺼번에 구매하면서 매출 볼륨이 크게 확대될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뉴발란스키즈 스니커즈와 리버서블 덤블집업 점퍼 이미지/사진=뉴발란스
뉴발란스키즈 스니커즈와 리버서블 덤블집업 점퍼 이미지/사진=뉴발란스
뉴발란스키즈 제품 가운데 70년대 조깅용 스니커즈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탄생한 뉴발 키즈 327은 올해 큰 인기를 끌었다. 성인용 스니커즈 뉴발란스 327과 함께 커플신발, 가족 신발로 다 같이 신으려는 고객들이 급증한 덕분이다. 최근에 출시한 뉴발란스키즈 뉴컬러(믹스)는 출시와 동시에 전 사이즈가 완판됐다.

의류 중에서는 성인과 비슷한 디자인으로 출시돼 '패밀리룩' 연출이 가능한 리버서블 덤블집업이 인기를 끌고 있다. 간절기부터 한겨울까지 입을 수 있는 이 제품은 빠른 속도로 재고가 소진되고 있어, 현재 재주문(리오더)에 들어갔다.

한편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과 성수기인 4분기를 앞두고 아동복 판매는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등교의 완전 정상화와 이익률 높은 신학기 백팩 수요 증가, 겨울 성수기 외투 판매 등이 기다리고 있어서다.
내셔널지오그래픽키즈 이미지/사진=내셔널지오그래픽 공식 인스타그램
내셔널지오그래픽키즈 이미지/사진=내셔널지오그래픽 공식 인스타그램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골목마다 소변·담배꽁초…용산 주민 "집회, 이 악물고 참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