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종국, 소변보는 장면까지 공개…"어떤 약물도 없어" 논란 종결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0,437
  • 2021.12.17 07:37
  • 글자크기조절
/사진=김종국 유튜브 채널
/사진=김종국 유튜브 채널
가수 김종국이 '로이더' 의혹에 종지부를 찍었다. 도핑 테스트 결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로이더란 약물을 사용해 근육을 키운 사람을 의미하는 은어다.


김종국은 지난 16일 공식 유튜브 '짐종국'을 통해 도핑 테스트 과정과 결과를 상세하게 전했다.

영상에는 지난달 13일 진행한 도핑 테스트 과정이 가감 없이 담겼다. 김종국의 도핑 테스트는 미국 스포츠 메디슨 리서치 앤 데스팅 랩(Sports Medicine Research & Testing Lab·SMRTL)이라는 기관을 통해 이뤄졌다.

SMRTL은 2003년 만들어진 단체로, 솔트레이트올림픽조직위, 미국 풋볼리그(NFL), 미국도핑기구 등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세계반도핑기구(WADA)로부터 승인을 받은 단체다.

김종국, 소변보는 장면까지 공개…"어떤 약물도 없어" 논란 종결
/사진=김종국 유튜브 채널
/사진=김종국 유튜브 채널

이날 김종국은 카메라 앞에서 소변을 보고, 이를 직접 소분했다. 소변이 바뀌거나 훼손되는 것을 막기 위한 봉인 과정도 그대로 공개했다.


관계자는 "392가지가 넘는 검사를 실시했다. 일반적인 올림픽 출전 선수들이 받는 것보다 더 높은 수준의 검사다. 도핑에서 적발된 선수를 한 번 더 들여다보는 정밀 검사였다"고 설명했다.

도핑 테스트 결과는 한 달 뒤인 지난 9일 전해졌다. 결과지에 따르면 그는 '외부에서 스테로이드를 몸에 투여한 적이 없다'는 판단을 받았다.

결과지에는 "모든 금지물질에 대해 시료를 분석함", "테스트 결과 어떠한 금지 물질 또는 금지 방법, 해당 대사물 등이 탐지되지 않았음", "시료를 실험실에서 수령했을 때 시료의 상태(보안상태, 시료의 오염상태)가 문제없었음", "테스토스테론 관련 스테로이드의 비뇨기 대사물의 외인성 기원이 없음"이라고 적혀 있다.

모든 의혹을 벗은 김종국은 "굉장히 긴 시간이었다. 나름 아픔이 됐던 시간이었다"며 "그렉 두셋은 다른 인종에 대한 평가나 주장을 할 때 더 많은 리서치와 공부를 하길 바란다. 서양인이 모든 인종의 기준은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저에게 '도핑도 피할 수 있다던데'라는 얘기를 하실 거면 저와 똑같은 상황, 조건 하에서 같은 결과가 나올 수 있는 과학적인 증거를 대시라. 그럼 100만 달러를 드리겠다"며 "약물을 쓴 사람이 마흔여섯에 남성호르몬 수치 8.38을 만들어 낼 수 있겠나. 전문가분들은 아실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순식간에 127조 증발…새파랗게 질린 개미들 "살려달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