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배스킨라빈스, 내달 아이스크림값 최대 9%대 인상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2.27 16: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배스킨라빈스 메타버스 1호점/사진= 배스킨라빈스
배스킨라빈스 메타버스 1호점/사진= 배스킨라빈스
배스킨라빈스가 다음달부터 주요 아이스크림 제품 가격을 최대 9%대로 올린다. 2019년 9월 이후 2년4개월 만이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배스킨라빈스는 다음달 1일부터 아이스크림 컵·콘 기준 싱글 레귤러 가격을 3200원에서 3500원으로 300원(9.4%) 인상한다. 더블 레귤러는 6200원에서 6700원으로 500원(8.1%) 조정한다.

△파인트는 8200원에서 8900원으로 700원(8.5%) △쿼터는 1만5500원에서 1만7000원 1500원(9.7%) △패밀리 2만2000원에서 2만4000원 2000원(9.1%) △하프갤론 2만6500원에서 2만9000원으로 2500원(9.4%) 각각 높여 받는다.

한편 다른 업체들도 아이스크림 가격을 올릴 예정이다. 다음달부터 빙그레 (45,400원 ▲450 +1.00%)가 아이스크림 가격을 올리기로 했다. 소매점 기준 투게더는 5500원에서 6000원으로 9.1%, 메로나는 800원에서 1000원으로 25.0% 각각 오를 전망이다. 해태아이스크림, 롯데푸드 (311,000원 ▲6,500 +2.13%) 등도 아이스크림 가격 인상을 검토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개미 금기어 된 삼전·카카오...'반려주식' 죽기 전 팔 수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