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삼쩜삼' 운영사 자비스앤빌런즈, 알바 급여앱 '하우머치' 인수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8 15:16
  • 글자크기조절
세금 신고·환급 서비스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가 아르바이트 급여 및 일정 관리 앱 '하우머치' 운용사 두들팩토리를 인수했다고 8일 밝혔다.

하우머치는 아르바이트생들이 간편하게 급여 계산 및 근무 일정을 관리할 수 있는 앱이다. △시급, 일급 등 급여 계산 및 관리 △주휴·연장·야간·휴일 수당 등 각종 수당 계산 △근무 일정 관리 △아르바이트생 익명 커뮤니티 등 아르바이트생들에게 유용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하우머치는 지역, 업종, 시급, 근무시간 등을 바탕으로 프리랜서, 아르바이트생 등 긱워커들의 구직자 맞춤 일자리를 추천하거나 이들의 성향을 분석한 맞춤형 구인공고 작성 등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누적 다운로드 수는 40만건, 월 사용자(MAU)는 12만명이다.

이번 인수는 자비스앤빌런즈가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긱워커 전문 잡매칭 서비스 준비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자비스앤빌런즈는 이번 인수를 통해 잡매칭 시장 진출과 함께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해 보다 다양한 긱워커 대상 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삼쩜삼' 운영사 자비스앤빌런즈, 알바 급여앱 '하우머치' 인수
자비스앤빌런즈 김범섭 대표는 "삼쩜삼이 준비하고 있는 긱워커 잡매칭 서비스를 위해서는 하우머치가 보유하고 있는 서비스와 아르바이트생들의 다양한 근무 데이터들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이번 인수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하우머치 운영사 두들팩토리의 서승환, 전낙현 공동창업자도 자비스앤빌런즈에 합류하게 됐다. 두 대표는 삼성전자에서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개발,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서버 개발에 참여했다. 이후 삼성전자 사내 벤쳐를 거쳐 2019년 두들팩토리를 설립해 운영해왔다.

서승환, 전낙현 두들팩토리 공동창업자는 "기존 긱워커 시장에 대한 원대한 비전을 이루기 위해 자비스앤빌런즈로의 합류를 결정하게 됐다"며 "삼쩜삼의 편리한 사용자경험(UX)과 하우머치의 긱워커 일자리 시장 노하우를 접목해 긱워커의 부를 증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7월 말 기준 가입자수 1250만명, 누적환급신고액 5210억원을 돌파한 삼쩜삼은 종합소득세 정기 신고 기간인 올해 5월 한 달 간 가입자 수 96만명, 누적환급신고액 2273억원이 증가하는 등 폭발적인 성장세를 계속 이어가고 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750선 탈환한 코스피…"2800 뚫고 연고점 찍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