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태풍 '힌남노' 몰려온다…'자연재해 복구' 코리아에스이 20% 급등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02 09:48
  • 글자크기조절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북상하는 가운데 1일 오후 제주시 구좌읍 월정리 해안에 높은 파도가 치고 있다. 힌남노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타이완 타이베이 동남동쪽 약 510㎞ 부근 해상까지 이동했다. 태풍은 5일 오전 9시쯤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약 470㎞ 부근까지 올라선 뒤 6일 오전 9시엔 서귀포 동북동쪽 약 180㎞ 부근 해상까지 도착한다. /사진=뉴스1
제11호 태풍 '힌남노'(HINNAMNOR)가 북상해 우리나라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자연재해 피해복구 관련주가 상승세다.

2일 오전 9시 40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코리아에스이 (5,280원 ▼90 -1.68%)는 전일 대비 735원(20.70%) 폭등한 4285원에 거래 중이다.


코리아에스이는 전날에도 29.09% 급등했다. 코리아에스이는 자연재해 복구에 쓰이는 타이 케이블 등을 제조하는 업체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힌남노는 대만 남동쪽 580㎞ 해상을 지나 '매우 강' 세력으로 북서진하고 있다. 힌남노는 오는 6일 오전 3시에 서귀포 남동쪽 60㎞ 해상을 지나 7일 오전 3시 독도 북동쪽 320㎞ 지점을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6일쯤 제주를 통과해 부산으로 향할 게 현재까지 유력하다. 이때 예상 중심기압은 945hPa, 최대 풍속은 초속 45m 수준으로 전망된다. '매우 강' 단계에서 한반도에 영향을 주게 되는 셈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