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다시 일본·대만으로…2.7년 만에 오사카·타이베이 하늘길 열린다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29 10:19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28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제선 출국장을 찾은 여행객이 출국수속을 밟고 있다. 국내 항공사들은 일본 무비자 여행이 가능해짐에 따라 일본 노선 운항을 늘린다. 대한항공은 다음달부터 인천~나리타(도쿄)·오사카를 주 7회 운항에서 주 14회로 증편하고, 아시아나항공도 인천∼나리타를 주 10회에서 12회로, 인천∼오사카를 주 7회에서 10회로 증편하기로 했다. 2022.09.28.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28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제선 출국장을 찾은 여행객이 출국수속을 밟고 있다. 국내 항공사들은 일본 무비자 여행이 가능해짐에 따라 일본 노선 운항을 늘린다. 대한항공은 다음달부터 인천~나리타(도쿄)·오사카를 주 7회 운항에서 주 14회로 증편하고, 아시아나항공도 인천∼나리타를 주 10회에서 12회로, 인천∼오사카를 주 7회에서 10회로 증편하기로 했다. 2022.09.28.
코로나19(COVID-19) 확산 이후 중단됐던 김포~오사카(간사이), 김포~타이베이(송산)를 잇는 국제노선이 운항을 재개한다.

2년 7개월 만에 운항을 재개하는 김포~오사카 노선은 30일 오전 8시 20분 제주항공(7C1382편), 김포~타이베이 노선은 같은 날 오후 1시 45분 중화항공(CI261편)이 운항할 계획이다. 김포~오사카는 매일 4편씩 주 28편, 김포~타이베이는 주 6편씩 운항한다. 11월과 12월에는 에바항공과 티웨이항공이 각각 주 8편 타이베이 노선을 추가로 운항할 예정이다.

김포공항은 지난 6월 말 도쿄(하네다) 운항을 시작으로 7월 말 증편, 이달 말 오사카·타이베이 운항을 재개하며 국제선 정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일본, 대만노선은 코로나 이전 전체 국제여객의 약 44%를 차지하는 최중요 노선으로 꼽힌다. 2019년 기준 김포~오사카 노선은 주 84편, 연간 74만 명이 오갔다. 김포~타이베이 노선은 주 28편, 연간 24만 명이 이용했다. 30일 오사카로 출발하는 첫 항공편의 예약률은 98.4%(28일 기준)다. 김포공항과 더불어 김해~타이베이, 대구~오사카, 양양~도쿄(나리타) 등 노선도 재개됐다.

다음 달에는 '황금노선'으로 꼽히는 김포~하네다 노선이 주 56편에서 112편으로 증편된다. 김해공항은 도쿄(나리타), 타이베이, 싱가포르 등 23개 노선이 주 508편, 대구공항은 도쿄(나리타), 오사카, 방콕 등 9개 노선이 주 34편 오가는 등 김포·김해·제주·대구·양양 등 5개 국제공항에서 10개국 42개 노선, 주 748편의 항공기가 운항한다. 12월부터는 연말 성수기 여행수요 증가에 대비해 5개 공항의 국제선이 주 1056편 운항할 전망이다. 코로나 이전 국제선 운항편수 대비 약 43% 수준이다. 이로써 김포공항의 국제선은 베이징, 상하이 등 중국노선의 재개만을 남겨두고 있다.

윤형중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운항재개가 전국공항 국제선 정상화의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공사는 한-중 노선, 김해공항 중장거리 노선 등 국제선 확대를 통해 지역관광 활성화와 국민의 여행 편의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항공사는 30일 김포공항 국제선 터미널에서 오사카·타이베이 노선의 운항재개를 축하가고 이용객을 환송하기 위한 기념행사를 연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강남 '영끌족' 눈물의 손절? 수억 폭락 속출→평균 15억 깨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