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B자산운용, 국내 첫 '배터리 리사이클링 ETF' 1일 상장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31 10:25
  • 글자크기조절
KB자산운용, 국내 첫 '배터리 리사이클링 ETF' 1일 상장
최근 각광받고 있는 배터리 리사이클링 기업에 손쉽게 투자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KB자산운용(대표이사 이현승)은 오는 1일 국내 최초로 'KBSTAR 배터리 리사이클링iSelect ETF'를 상장한다고 31일 밝혔다.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면서 전기차 완성차 및 배터리셀 제조업체들의 원가 부담이 증가하는 가운데 배터리 리사이클링 산업이 주목을 받고 있다. 배터리 리사이클링이란 수명이 다한 전기차 배터리에서 리튬, 코발트, 니켈 등 핵심 광물을 추출하여 새로운 배터리로 재사용하는 것을 말한다.

'KBSTAR 배터리 리사이클링iSelect ETF'는 배터리 리사이클링 산업과 연관도가 높은 종목으로 구성돼 있다. 편입 종목의 비중을 결정함에 있어 유동시가총액보다 연관도 스코어에 더 높은 가중치를 두어 총 26개 종목에 투자한다.

초대형주 비중이 큰 기존 2차전지 관련 ETF와는 차별화된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며, 대표 편입종목은 성일하이텍(5.7%), 코스모화학(5.6%), 에코프로(5.3%), 새빗켐(5%) 등이다.

SNE리서치에 따르면 배터리 리사이클링 시장은 2035년까지 연평균 34% 성장할 전망이다. 2035년 배터리 핵심 광물 수요의 15%~30%가 리사이클링을 통해 생산될 것으로 보인다. 유럽·미국·중국 등 해외 주요국은 배터리 리사이클링 프로세스를 구축하기 위한 인프라 투자 확대 및 규제 강화를 추진 중이다. 특히 한국은 배터리 핵심 소재의 해외 의존도가 높아 배터리 리사이클링 산업 육성이 필수적인 상황이다.

금정섭 KB자산운용 ETF마케팅본부장은 "전기차 배터리 리사이클링 시장은 전기차 시장의 성장과 함께 필연적으로 성장할 수 밖에 없는 산업"이라며 "2차전지 ETF와 병행 투자한다면 2차전지 상승의 수혜를 온전히 누리며 전기차 시장에 골고루 투자하는 효과"라고 말했다.

한편 KB자산운용은 지난 9월 'KBSTAR 글로벌원자력iSelect'를 상장한데 이어 'KBSTAR 배터리 리사이클링iSelect'를 상장하며 총 6개 친환경 ETF 라인업을 갖췄다. 'Fn수소경제테마', '글로벌수소경제Indxx', '글로벌클린에너지S&P', '2차전지액티브' 등 국내에서 가장 다양한 친환경 관련 ETF를 운용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