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카카오 신사옥에 '커피 만들고 서빙까지 하는' 로봇카페 문 연다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01 14:38
  • 글자크기조절
카카오 신사옥에 '커피 만들고 서빙까지 하는' 로봇카페 문 연다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 엑스와이지가 경기도 판교 카카오 신사옥에 로봇을 활용한 무인 카페 '엑스익스프레스'의 두 번째 매장을 연다고 1일 밝혔다. 바 형태의 좌석에 로봇이 직접 음료를 전달해 테이크아웃 대신 매장 내 취식도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엑스익스프레스는 로봇-바리스타 협동카페인 '라운지엑스'의 무인 버전 카페다. 바리스타 로봇이 주문부터 결제, 제조, 픽업까지 서비스 전반을 제공하기 때문에 사람의 도움 없이도 24시간 운영이 가능하다. 지난달 성수동에서 첫 매장을 열었다.

특히 이번에 새롭게 오픈하는 '카카오판교점'에는 AI기반의 비전인식 기술이 적용해 로봇이 실시간 상황에 맞춰 동작하도록 했다. 음료를 엎질렀거나 고객이 로봇을 만지는 등 돌발 상황에도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는 설명이다.

카카오 신사옥에 오픈한 이번 매장은 좌석을 집중 배치한 것도 특징이다. 테이크아웃 중심이던 기존 매장과 달리, 신규 매장에서는 로봇이 주문한 자리로 직접 커피와 디저트를 전달해준다. 결제수단도 다양해졌다. '카카오페이'와 같이 카카오 맞춤 결제방식이 추가돼 입주고객의 이용에 편리함을 더했다. 엑스와이지는 앞으로 카카오가 제공하는 다양한 서비스와 협력을 늘린다는 계획이다.

황성재 엑스와이지 대표는 "새롭게 오픈한 카카오판교점은 사용자 경험을 고려하여 색다른 경험을 전할 수 있는 재미있는 기능들을 다양하게 추가할 예정"이라며 "주문을 기다리는 동안 태블릿을 통해 간단한 미니게임을 즐기거나 리뷰를 남기면 랜덤 추첨을 통해 로봇이 서비스 선물을 제공하는 등 서비스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