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거래소, 유망기업 51개사 편입 '코스닥 글로벌' 세그먼트 출범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1 11:02
  • 글자크기조절
한국거래소 CI
한국거래소 CI
한국거래소가 코스닥시장의 블루칩 기업 51개사를 '코스닥 글로벌' 기업으로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출범한 코스닥 글로벌 세그먼트엔 코스닥시장에 상장된 기업 중 재무실적, 시장평가, 지배구조 등이 우수한 기업들로 선별됐다.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한국거래소 서울사옥 홍보관에서 열린 '코스닥 글로벌 출범 기념식'에서 "연계상품개발, 해외IR 등 적극적인 지원으로 '코스닥 글로벌' 편입기업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코스닥 글로벌 세그먼트 편입기업의 시가총액 합계는 총 78조원으로 전체 코스닥 시총(336조원)의 23%를 차지한다. 평균 매출액 규모도 코스닥 전체 평균(900억원)의 8배를 초과하는 등 시장평가와 영업실적에서 확고한 위상을 확보하고 있다는 거래소는 평가했다.

코스닥 글로벌 세그먼트엔 반도체 15개사, 서비스·컨텐츠 14개사, 제약·바이오 11개사, 제조업 11개사 등 코스닥을 대표하는 산업군에서 고르게 편입됐다.

각 섹터별 시총 1위 기업으론 △리노공업 (169,100원 ▼2,100 -1.23%)(반도체) △카카오게임즈 (47,900원 ▲900 +1.91%)(서비스·컨텐츠) △셀트리온헬스케어 (60,300원 ▼500 -0.82%)(제약·바이오) △에코프로비엠 (114,100원 ▲100 +0.09%)(제조업) 등이다.

편입기업 중 25개사는 상장 기간이 10년 넘었으며 5년 이내 상장한 기업은 천보 (241,500원 ▼4,500 -1.83%), 에코프로비엠, 피에스케이 (18,280원 ▲60 +0.33%), 아이티엠반도체 (28,100원 0.00%), 카카오게임즈, HK이노엔 (39,800원 ▼150 -0.38%) 등 6개사다.

'코스닥 글로벌' 편입 기업의 섹터별 분포 현황/자료=한국거래소 제공
'코스닥 글로벌' 편입 기업의 섹터별 분포 현황/자료=한국거래소 제공

아울러 편입기업 51개사로 구성된 '코스득 글로벌 지수'도 발표됐다. 최근 3년간 코스닥 글로벌 지수의 수익률은 44%로 시장 전체(8.5%) 대비 높은 초과수익률을 기록했다. 코스닥시장 대표지수로 사용되는 코스닥150과 비교해도 우수한 지수 성과를 보였다고 거래소는 밝혔다.

거래소는 편입기업과 관련된 종합 정보를 원스톱(One-Stop) 서비스하기 위한 전용 홈페이지도 오픈했다고 밝혔다.

장경호 코스닥협회 회장은 "코스닥 우량기업들의 소속감이 강화되고 기업가치 재평가의 전기가 마련됐다"며 "'코스닥 글로벌'이 혁신성장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고 코스닥의 브랜드가치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5억→8억' 강남 줄줄이 반값…무섭게 빠지는 서울 전셋값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