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발베르데 골대강타' 대한민국-우루과이 핵심 장면... FIFA 선정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5 11: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OSEN=우충원 기자] 페데리코 발베르데(레알 마드리드)의 골대 강타가 대한민국-우루과이전의 가장 중요했던 상황으로 선정됐다. 


대한민국은 24일(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서 우루과이와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한국은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이후 12년 만에 16강 진출에 도전한다.


국제축구연맹(FIFA)는 경기 후 이날 가장 중요했던 상황에 대해 발베르데의 슈팅이 골대 맞고 튀어 나온 것을 선정했다.


발베르데는 후반 45분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으로 대한민국 골대를 강타했다. 김승규는 경기 후 "속마음으로 '살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할 만큼 간담을 서늘하게 하는 장면이었다. 발베르데는 "공을 잘 차긴 했는데 각도가 조금 빗나간 것 같아 실망스러웠다"며 아쉬워했다.


FIFA는 "발베르데의 슈팅이 튀어 나오자 우루과이는 승리가 힘들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 10bird@osen.co.kr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정부·서울시, '지상철도 지하화' 특별법 만든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