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장외시장 K-OTC 시가총액 반토막…거래대금도 급감

머니투데이
  • 김사무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06 11:10
  • 글자크기조절
2022년 K-OTC 거래대금 상위 10개 종목 현황.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2022년 K-OTC 거래대금 상위 10개 종목 현황.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지난해 증시 침체의 영향으로 장외 비상장 주식거래시장인 K-OTC의 거래대금과 시가총액도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K-OTC 일평균 거래대금은 35억3000만원으로 2021년 56억4000만원 대비 37.4% 감소했다. 연간 누적 거래대금은 전년 대비 37.9% 줄어든 8685억원을 기록했다.

거래대금은 감소했지만 우량 기업의 K-OTC 진입이 이어지면서 일평균 거래량은 92만주로 전년 대비 12.2% 증가했다.

K-OTC 전체 시가총액은 17조9000억원으로 전년(31조원) 대비 42.4% 줄었다. 벤처·중소·중견기업 비중이 84.7%로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어 금리 인상과 경기침체에 따른 주가 변동성이 더 컸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10개사가 K-OTC에 신규 진입해 거래 기업수는 150개사로 늘었다. 중소·중견기업 소액주주의 양도소득세 면세 혜택 등으로 인해 장외주식 소유 주주들의 K-OTC 진입 요구가 증가하는 추세다.

신규 진입 기업은 △와이즈에이아이(AI기반 컨텐츠) △마더스제약(제약) △에이아이 헬스케어(건강관리 서비스) △두루안(정보보안 솔루션) △익수제약(제약) △한국금시장그룹(귀금속 제조) △엔드림(게임 개발) △와이즈넷(AI기반 컨텐츠) △바이오템(의료기기) △서진캠(자동차 부품) 등이다. 평균 자기자본은 305억원, 평균 당기순이익은 26억원으로 대체로 안정적 수익구조를 갖췄다는 평가다.

지난해 거래대금이 가장 많은 종목은 아리바이오다. 일평균 거래대금은 8억2400만원으로 전체 비중의 23.3%를 차지했다. 이어 △인동첨단소재(5억1800만원, 이하 일평균 거래대금) △카나리아바이오엠(4억6100만원) △비보존(2억1800만원) △SK에코플랜트(2억400만원) 등이 거래대금 상위를 차지했다.

지난해말 기준 K-OTC 시가총액 상위 기업은 △SK에코플랜트(2조896억원, 이하 시가총액) △LS전선(1조3238억원) △세메스(1조2246억원) △포스코건설(9553억원) △롯데글로벌로지스(6971억원) 등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FTX 꼴 날라" 바이낸스 투자자 불안…일주일새 2.7조 이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