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금융소외 농민에 혜택…그린랩스·신한, '농업인 특화카드' 만든다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10 15:46
  • 글자크기조절
금융소외 농민에 혜택…그린랩스·신한, '농업인 특화카드' 만든다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그린랩스의 자회사 그린랩스파이낸셜이 신한카드와 특화 제휴카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양측은 올해 2분기 농업인에 각종 혜택과 편의를 제공하는 '특화 제휴카드'를 만들기로 합의했다. 100만명에 육박하는 그린랩스의 스마트팜 솔루션 '팜모닝' 이용자, 농산물 거래 플랫폼 '신선하이' 이용자들을 주요 고객으로 보고 있다.

그린랩스파이낼셜 관계자는 "농식품 산업 특화 금융 업체와 전통의 메이저 금융 업체가 손을 맞잡았다"며 "영농 데이터를 활용한 신사업을 추진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탄소 중립과 관련한 새로운 서비스도 출시해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했다.

이번 특화 제휴카드 출시에 따라 그동안 거래 이력이 부족해 금융으로부터 소외됐던 농업인들에게는 큰 도움이 될 것이란 설명이다. 해당 카드로 결제 시 농업인들이 영농 과정에서 받을 수 있는 쏠쏠한 혜택도 마련 중이다.

탄소 감축에도 기여한다는 목표다. 그린랩스파이낸셜과 연관된 저탄소 농가에서 출하되는 제철 농산물은 신한카드의 온라인 쇼핑몰 '올댓' 앱을 통해서도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판로 확대와 함께 저탄소 농업을 활성화하고 기업의 ESG 경영도 강화한다.

김찬호 그린랩스파이낸셜 대표는 "금융에서 소외됐던 농업인들을 위한 맞춤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농식품 산업의 비약적인 발전과 성장을 위해 농업인들을 위한 혁신 금융 영역을 개척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IRA 기대 너무 컸나"…배터리 3사 '세 감면 규모' 분석 돌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