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기업가치 6.7조' 만든 스파크랩, 20기 육성 스타트업 9개사 선정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09 16:17
  • 글자크기조절
'기업가치 6.7조' 만든 스파크랩, 20기 육성 스타트업 9개사 선정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AC) 스파크랩이 20기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에 참여할 9개사를 선정하고 본격적으로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2012년 설립된 스파크랩은 지난해 11월 기준 발란, 원티드랩, H2O호스피탈리티, 엔씽, 스파크플러스 등 우수 스타트업 270여개에 투자했다. 포트폴리오사들의 후속 투자유치 금액은 총 1조3000억원, 기업가치는 6조7000억원에 달한다.

스파크랩은 매년 2개 기수를 선발해 집중 육성하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20기에는 인공지능(AI), 이커머스, 메타버스,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선정됐다.

구체적으로 △아스타(AI 카피라이팅 서비스 '카피클') △플루언트(음성 기반 아바타 안면 생성 시스템 '스피치모션') △퀸라이브(4050 여성을 위한 패션 라이브 커머스) △바닐라브레인(온라인 쇼핑몰의 매출 정산 데이터 분석 '장사왕') 등이다.

또 △케이존(반품 관리 솔루션 '리맥스') △엠와이티(3D 버추얼 캐릭터 생성) △네일 컬래버레이션 플랫폼 유유유유유(UUUUU) △룩인사이트(약국 도소매 플랫폼 '약올려') △스플랩(기업용 미팅 매니지먼트 솔루션)도 20기에 합류했다.

9개 스타트업에는 16주간 국내외 창업가, 투자자, 전문가로 이뤄진 글로벌 멘토단의 멘토링이 이뤄진다. 최대 1억원의 초투자금과 일대일 기업 진단을 통해 사업 방향성을 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영역을 밀착 지원한다. 대규모 데모데이를 통한 투자유치 기회도 얻는다.

김유진 스파크랩 공동대표는 "올해도 스타트업의 투자 유치가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업계 분위기가 다소 위축된 상황 속에서도 평소 대비 17% 이상의 초기 창업자들이 지원했다"고 했다.

이어 "AC는 서비스업이라는 업의 본질에 더욱 집중하고 창업자들이 가장 잘하는 일에 집중해 빠른 성장을 이뤄내고 후속 투자까지 유치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