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중고거래 필수된 편의점 '알뜰택배'…800원에 보낸다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11 09:59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 BGF리테일
CU가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멤버십 앱 포켓CU에서 최저 800원에 택배를 보낼 수 있는 알뜰 택배 초특가 프로모션을 펼친다.

알뜰 택배는 점포 간 택배 서비스로 일반 택배 서비스에 비해 같은 중량 기준 최대 40%가량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U는 현재 알뜰 택배 요금을 500g 이하 1800원, 500g 초과~1kg 이하 2100원, 1kg 초과 2700원으로 운영하고 있다. 1kg 이하 운임이 89%에 달하는데, 업계 최저가로 비용을 책정했다.

특히 최근 중고 거래 활성화와 온라인 쇼핑 증가로 택배 서비스 수요가 급증하면서 전체 택배 이용 건수 중 알뜰 택배 비중은 서비스 시행 첫해인 2020년 1.8%에서 올해(1~4월) 21.3%까지 증가했다. 이와 함께 CU의 2+1 알뜰 택배 프로모션이 인기를 끌면서 CU 알뜰 택배의 지난달 이용 건수는 서비스 첫해인 2020년에 비해 27.9배 늘었다.

이를 기념해 멤버십 앱 포켓CU에서 알뜰 택배를 보낼 때 사용할 수 있는 1000원 할인 쿠폰을 발급해준다. CU 멤버십 회원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이벤트 기간 내 매일 하루 1회씩 발급받을 수 있다.


해당 쿠폰을 적용하면 정상가보다 최대 55% 할인된 가격에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500g 이하 소형 택배는 8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번 프로모션은 브랜드 중고 거래 앱 '번개장터'에서도 링크를 찾아볼 수 있으며 CU는 이달 네이버 스튜던트 멤버십 고객들과 Toss 앱 이용 고객들에게도 알뜰 택배 할인 쿠폰을 발급해 서비스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박희진 BGF리테일 서비스플랫폼팀장은 "중고 거래 활성화 등으로 소형 택배 수요가 증가하면서 편의점 점포 간 택배 관련 시장이 매년 급격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며 "CU는 알뜰 택배를 필두로 혜택을 강화하고 택배 서비스의 접근성을 늘리면서 이용 편의성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6일 근무·희망퇴직 칼바람…'리스크 시대' 기업들 비상경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