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앞두고 수산물 주 장 초반 '강세'

머니투데이
  • 김창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7 09:31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일본 후쿠시마 제1 원자력발전소의 오염수 해양 방류 소식에 수산물 관련주가 장 초반 강세다.


7일 오전 9시16분 현재 수산물 가공 유통업체인 사조씨푸드 (3,345원 ▲30 +0.90%)는 전 거래일 대비 470원(8.55%) 오른 5970원에 거래 중이다. CJ씨푸드 (2,700원 ▼5 -0.18%)는 175원(5.12%) 오른 3595원에 동원수산 (5,830원 ▼10 -0.17%)도 200원(2.35%) 오른 8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사조씨푸드 등이 장 초반 강세를 보이는 이유는 오염수가 바다에 방류되기 전 수산 식품을 구매하려는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전날 도쿄전력은 육지와 바다 양쪽에서 해저터널 안으로 약 6000톤(t)의 바닷물을 주입했다. 후쿠시마 제1 원자력발전소의 오염수 방출구와 연결된 이 해저터널은 지난해 8월 착공돼 이달 중 최종 완공될 예정이다. 이 해저터널은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를 위해 사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방류는 올해 여름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국제원자력기구(IAEA) 조사단은 지난 2일 현지 시찰을 마친 뒤 이번 달 중으로 보고서를 낼 예정이다. 지난달 작성한 중간보고서에서는 유의미한 추가 핵종은 미검출됐다고 언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거래일 연속 뒷걸음질 코스피, 2600선 붕괴…8만전자 깨졌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