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에스더♥' 홍혜걸 "큰아들 곧 결혼…며느리 땡잡았다" 왜?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9 18:02
  • 글자크기조절
홍혜걸·여에스더 부부 /사진=유튜브 채널 '여에스더의 에스더TV' 캡처
홍혜걸·여에스더 부부 /사진=유튜브 채널 '여에스더의 에스더TV' 캡처
의학 전문 기자 홍혜걸 박사가 큰아들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9일 홍혜걸과 가정의학과 전문의 여에스더 부부는 유튜브 채널 '여에스더의 에스더TV'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홍혜걸은 "내년 초 며느리를 모신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대한민국의 아주 젊고 건강하고 착한 여성을 저희 큰아들의 아내로 들이게 돼 저희가 요새 아주 행복하다"며 "저희는 부조를 안 받고 조촐하게 (결혼식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여에스더도 "(큰아들 부부가) 스몰웨딩을 한다"며 "양가 합쳐서 150분 정도 모신다"고 설명했다.

홍혜걸·여에스더 부부 /사진=유튜브 채널 '여에스더의 에스더TV' 캡처
홍혜걸·여에스더 부부 /사진=유튜브 채널 '여에스더의 에스더TV' 캡처

홍혜걸은 며느리에 대해 "대학 동기의 딸"이라며 "의사 집안의 딸이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제사, 명절 등을 따로 안 지낼 것"이라며 "사실 며느리는 땡잡은 거다. (우리가) 진짜 자유롭게 해줄 것"이라고 약속했다.

여에스더 역시 "(홍혜걸이) 제가 갖고 있는 제일 비싼 옷을 며느리한테 주라더라. 제 다이아몬드 반지도 주라고 했다"며 "며느리를 딸 같이 생각하는 시어머니가 되지 않을 거다. 귀한 며느리라고 생각하고, 간섭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홍혜걸과 여에스더는 1994년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인이야 코스피야…하반기 비트코인, 박스권 벗어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