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름 바캉스 앞두고 늘어난 홈트족'…콰트, 6월 신규가입자 85% ↑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06 12:00
  • 글자크기조절
구독형 온라인 홈트레이닝 플랫폼 콰트(QUAT)를 운영하는 엔라이즈는 6월 누적 신규가입자 수가 전년보다 85%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엔데믹 후 홈트레이닝이 하나의 운동 카테고리로 자리를 잡으면서 여름 휴가를 대비해 다이어트에 돌입하는 홈트족이 늘어난 영향으로 풀이된다.

콰트 앱 내에서 근력, 다이어트 검색량도 증가했다. 기온이 25도를 웃돌기 시작한 5월부터 △뱃살 △복근 △하체 등의 키워드 검색 횟수가 전월보다 2배 늘었다. 실제 키워드 관련 프로그램 시청자 수도 늘었다. 엉덩이와 허벅지 라인을 만들어 주는 애라쌤의 '눈바디가 달라지는 맨몸 필라테스' 6월 신규 시청자 수는 5월보다 88% 급증했다.


가장 인기 있는 강의는 65만 구독자를 보유한 빅씨스 코치의 '덤벨&케틀벨 탄력 UP 근력 유산소'였다. 높은 리텐션은 물론, 영상 완강률도 90% 이상을 기록했다. 이외에도 △나은 '뱃살 올킬 바로폼 필라테스' △흥둥이 '지방 버닝 2주 챌린지' △로즈 '하루 5분 복근 챌린지' 등 근력 유산소 프로그램에 대한 선호도가 높았다.

콰트는 신규가입자 수가 늘어난 요인으로 맞춤 운동 콘텐츠 기능의 고도화를 꼽았다. 콰트는 지난 5월 신체 정보와 운동 데이터를 기반으로 최적화된 커리큘럼을 추천하는 '오늘의 운동' 기능을 선보였다. 이어 개인별 운동 능력을 확인할 수 있는 체력 측정 기능을 추가 도입하면서 운동 콘텐츠와 사용자의 연결성을 높였다.

정상원 콰트 콘텐츠팀 리드는 "운동 트렌드가 꾸준히 이어지면서 효율적으로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홈트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며 "2030 여성들의 운동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고 몰입할 수 있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750선 탈환한 코스피…"2800 뚫고 연고점 찍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