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다시금 '20조원' 육박한 빚투…개인 투자자 성적표는 '글쎄'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7.10 16:16
  • 글자크기조절
다시금 '20조원' 육박한 빚투…개인 투자자 성적표는 '글쎄'
한동안 잠잠했던 신용융자 잔고가 다시 늘면서 20조원을 눈앞에 뒀다. 지난 4월 SG(소시에테제네랄) 증권발 무더기 하한가 사태를 기점으로 줄어들던 '빚투'(빚내서 투자)가 다시 인기를 얻은 것이다. 최근 국내 증시가 약세를 보이면서 신용융자거래가 몰린 종목들의 수익률도 파란불을 켠다.

10일 금융투자협회 통계에 따르면 지난 6일 기준으로 신용융자거래 잔고는 19조3333억원으로 집계됐다. 올해 신용융자거래 잔고는 지난 1월2일 16조5311억원에서 점차 오르면서 4월 20조원을 넘겼다. 그러나 SG증권발 무더기 하한가 사태를 기점으로 18조원대까지 내려갔다가 다시 상승세다.

신용거래융자란 개인 투자자가 증권사에 주식 매수 자금을 빌려 투자하는 거래다. 고객 입장에서는 특정 종목의 주가가 오를 것으로 보고 이자를 부담하면서도 레버리지를 일으켜 투자하는 것이다. 해당 종목이 오르면 원금 대비 큰 수익을 얻게되지만 주가 급락 시에는 증권사가 주식을 임의 처분(반대매매)하면서 더 큰 손실을 입을 수 있다.

최근 일주일간(지난 3일~7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신용융자거래가 가장 많이 증가한 종목은 TIGER 200 철강소재 (9,195원 ▲75 +0.82%)로 증가율이 16만8000%에 달했다. 이어 △KODEX 미국달러선물 (12,575원 ▼30 -0.24%)KBSTAR 글로벌메타버스Moorgate (11,690원 ▼260 -2.18%)SOL 미국배당다우존스 (10,065원 0.00%) 등 상장지수펀드(ETF)가 증가 상위 종목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 증시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인도를 비롯한 신흥시장에 투자하려는 움직임도 엿보였다. 신용융자거래 증가율 상위 종목 6위는 ACE 인도네시아MSCI(합성) (10,910원 ▼5 -0.05%), 10위는 KOSEF 인도Nifty50(합성) (22,950원 ▲40 +0.17%)이었다. 올해 상반기부터 국내 증시 랠리를 이끈 2차전지 관련 ETF인 ACE 2차전지&친환경차액티브 (12,170원 ▲170 +1.42%)도 8위에 이름을 올렸다.

최근 일주일간 코스닥에서 신용융자 증가폭이 컸던 기업은 △체리부로 (1,276원 ▲16 +1.27%)에스앤더블류 (3,960원 ▲5 +0.13%)골드앤에스 (583원 ▼11 -1.85%)진영 (4,400원 ▼110 -2.44%)일신바이오 (1,412원 ▼6 -0.42%) 등이었다. 신규상장 기업인 나라셀라 (5,740원 ▲30 +0.53%)도 증권사 신용거래가 허용되면서 신용매수세가 크게 유입됐다.

신용융자거래 상위 종목의 수익률은 대체로 좋지 않았다. 최근 일주일간 국내 증시가 하락세를 보인 영향으로 풀이된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TIGER 200 철강소재(-4.90%), KBSTAR 글로벌메타버스Moorgate(-2.16%), ACE 인도네시아MSCI(합성)(-1.66%) 등 증가율 상위 10개 종목 가운데 7개 종목이 마이너스 수익률을 보였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낙폭이 더욱 컸다. 에스앤더블류(17.31%), 체리부로(15.27%) 등 일부 신용융자거래 증가율 상위 종목은 높은 수익률을 보였으나 진영(-10.91%), 일신바이오(-6.98%), 나라셀라(-6.16%)의 하락률은 같은 기간 코스피 하락률(-2.91%)과 코스닥 하락률(-2.47%)을 훨씬 밑돌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처벌 의사 구제 없다" 못박은 정부…4년 만에 확 달라진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