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박재영 광운대 교수팀, 고성능 하이브리드 피부 패치센서 개발

머니투데이
  • 권태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08 15:48
  • 글자크기조절
박재영 교수팀의 연구자료 이미지./사진제공=광운대
박재영 광운대 전자공학과 교수(왼쪽 사진)과 샤리프자만 박사./사진제공=광운대
광운대학교는 최근 박재영 전자공학과 교수와 샤리프자만 박사가 3차원 섬유형 탄소나노섬유 메쉬를 활용한 고성능 전기화학-물리 하이브리드 피부 패치센서를 개발했다고 8일 밝혔다.

박 교수팀이 개발한 탄소나노섬유는 산화된 아나타제 TiO2와 흑연 다공성 탄화섬유로 인해 우수한 전기적, 전기화학적 특성을 보인다. 장시간 사용에도 피부에 자극이 적고 복잡한 장비와 제작 공정이 필요 없다.


박 교수는 "모바일 플랫폼을 통한 '인체 땀 기반 온바디 테스트'에서도 좋은 결과를 얻었다"며 "이번에 개발한 피부 패치센서는 헬스케어 DB 구축과 만성질환 및 대사증후군 스마트 관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기술혁신사업'과 '광운대 우수연구자 지원사업'의 후원을 받아 수행됐다. 연구 결과는 와일리 출판사의 기능성 소재·소자 분야 국제저널 '어드벤스드 펑셔널 머티리얼즈' 표지논문으로 게재됐다.
박재영 교수팀의 연구자료 이미지./사진제공=광운대
박재영 교수팀의 연구자료 이미지./사진제공=광운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사진 보고 처방 뚝딱, 실명 막은 AI의사…"상상 아닌 현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