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허성 코오롱플라스틱 대표,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동참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11 14:15
  • 글자크기조절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한 허성 코오롱플라스틱 대표이사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참여한 허성 코오롱플라스틱 대표이사
코오롱플라스틱은 허성 대표이사가 일상 속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자는 취지의 '일회용품 제로(zero)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지난 2월 환경부 주관으로 시작했다. 참여자가 일회용품을 줄이겠다는 실천 약속을 담은 게시물을 공개하며 다음 주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이어진다. 허 대표는 HDC현대EP 정중규 대표의 지목으로 참여하게 됐다. 다음 참여자로 한국바스프의 송준 대표와 해양플라스틱 자원순환솔루션 업체인 포어시스의 원종화 대표를 추천했다.

허 대표는 "미래세대를 위한 뜻깊은 캠페인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며 "코오롱플라스틱은 임직원들의 일회용품 제로 활동과 더불어 탄소배출 저감 노력과 친환경 제품 포트폴리오 확대로 선제적으로 미래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코오롱플라스틱은 허 대표의 '일회용품 제로 챌린지' 참여영상을 그룹에서 운영하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공개하며 전 임직원의 친환경 실천을 독려했다. 코오롱플라스틱은 △개인 텀블러 사용 △종이를 사용하지 않는 디지털 미팅 일상화 △친환경 용지 명함 사용 △에코백 사은품 증정 등의 활동을 해왔다.

코오롱플라스틱은 올해 허 대표의 취임 이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전략 로드맵'을 수립했다. 올해 초에는 해양폐기물 재활용 원료업체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폐어망 등에서 추출한 원료를 사용한 고기능성 엔지니어링 플라스틱을 공동개발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