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최영호 엑세스바이오 대표, 美 뉴저지 '동아시아 경제 미션' 참가

머니투데이
  • 박미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0.13 09:30
  • 글자크기조절

14~22일 개최, 뉴저지 대표기업 선정

체외진단 전문기업 엑세스바이오는 미국 뉴저지 주지사 필 머피가 이끄는 동아시아 경제 미션에 참가한다고 13일 밝혔다.

동아시아 경제 미션은 오는 14일부터 22일까지 개최하며 정재계·학술계 인사 등으로 구성된 30~40명의 경제 사절단이 참여한다. 엑세스바이오 (6,450원 ▲50 +0.78%) 외에도 존슨앤존슨, 푸르덴셜 등 뉴저지에 소재한 유수한 글로벌 기업들의 임원진들이 참가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엑세스바이오는 이번 순방에서 성공 사례와 뉴저지의 비즈니스 환경에 대한 통찰을 소개할 예정이다. 엑세스바이오는 2002년 미국 뉴저지 서머셋에 설립된 후 전세계 말라리아 신속진단키트 시장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뉴저지주의 대표 진단기업으로 성장했다. 또한 코로나19(COVID-19) 팬데믹 국면에서 미국 연방정부, 주요 주정부에 자가진단키트 2억 테스트 이상을 공급하기도 했다. 최근에는 미국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인 큐라페이션트, 패치형 심전도계(미 FDA 510(k))를 보유하고 있는 웰리시스와 전략적 협력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진출도 앞뒀다.

최영호 엑세스바이오 대표는 "지난 20여년간의 사업 경험을 통해 얻은 노하우를 한국 기업들과 나누고자 한다"며 "한국계 사업가로서 많은 한국 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는 "이번 동아시아 경제 미션에 최영호 대표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뉴저지에 본사를 두고 있는 엑세스바이오가 비지니스와 혁신을 위한 뉴저지의 헌신을 알리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점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엑세스바이오의 진단 사업에 대한 논의와 해외 기업들의 지원을 통해 우리의 경제 비전을 달성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비디아 쇼크'에 삼성·SK하이닉스 '털썩'…"기회 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