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CMG제약, 초당약품과 관절염 치료제 '씨콕스플러스정' 공동판매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0.24 10:44
  • 글자크기조절
왼쪽부터 이주형 CMG제약 대표와 김우석 초당약품 사장이 MOU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 CMG제약
차바이오그룹 계열사 CMG제약 (2,050원 ▼60 -2.84%)이 초당약품과 관절염 복합제제 개량신약인 '씨콕스플러스정'에 대한 공동판매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다음달 출시 예정인 씨콕스플러스정을 공동으로 판매하게 된다.

초당약품은 제약유통그룹인 백제약품그룹의 계열사로 상급종합병원 정형외과와 류마티스내과 등에서 전문적인 영업조직을 구축하고 있다. CMG제약은 협업으로 씨콕스플러스정의 시장 확대에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씨콕스플러스정은 국내 최초 '세레콕시브-레일라정' 복합제다. CMG제약을 포함해 20개 제약사가 공동으로 개발했다.

세레콕시브는 골관절염과 류마티스 관절염의 증상을 완화시키는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NSAIDs)다. 통증과 염증을 유발하는 COX-2 효소를 선택적으로 억제해 효과는 동등하면서도 기존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에서 흔히 발생할 수 있는 위장관계 합병증의 위험을 낮춘다.


레일라정은 당귀, 목과, 방풍, 속단, 오가피 등 12개 생약성분이 함유된 천연물 제제로 골관절증의 주요 손상부위인 연골을 보호하고 염증반응을 감소시킨다. 또 일반적인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의 문제점으로 지적돼온 위장관계와 심혈관계 부작용이 적다.

CMG제약은 개량신약이 기존 단독 성분에 비해 우수한 효과를 보이면서도 부작용은 적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CMG제약은 지속적인 공동판매 협약을 체결해 의약품 시장에서 영업망을 확대하고 있다. 안국약품과 함께 진행한 락비오캡슐(정장제), 아모르탄알정(고혈압·이상지질혈증), 메가엠듀얼(이상지질혈증) 협업이 대표적이다.

이주형 CMG제약 대표는 "신약개발은 물론 지속적으로 영업망을 확대해 2025년 연매출 2000억원을 달성하고 국내 30위권 제약사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환율 1400원 터치, 주가 출렁…'新3고' 먹구름 낀 한국 경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