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핏펫, 25년 코스닥 상장 추진…NH투자증권과 대표주관계약 체결

머니투데이
  • 박정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01 10:46
  • 글자크기조절
핏펫 로고.
핏펫 로고.
반려동물 토탈 헬스케어 기업 핏펫이 코스닥 상장을 추진한다. 1일 핏펫에 따르면 이 회사는 지난달 17일 NH투자증권과 기업공개(IPO) 대표 주관 계약을 체결했다. 오는 2024~2025년 기업공개 준비를 마무리하고 2025년도 하반기에 코스닥 상장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핏펫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2020년 아기 유니콘과 2021년 예비 유니콘에 선정되면서 반려동물 시장에 두각을 나타냈다. 특히 스타트업 투자시장이 혹한기를 맞이한 올해에도 LB인베스트먼트와 BRV캐피탈매니지먼트, KDB산업은행, 동화약품 등으로부터 280억원의 투자를 성공적으로 유치했다. 시리즈B 브릿지 라운드를 완료한 현재 총 누적투자 규모는 총 900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핏펫은 지난 2017년 반려동물 간편 모바일 진단키트 '어헤드'를 출시하면서 시장에 등장했다. 이후 진단키트 사업을 기반으로 반려동물 헬스케어 전문 플랫폼 '핏펫'을 런칭해 현재 반려동물 견종과 나이, 몸무게, 성별, 건강 상태 등의 정보를 기반으로 상품을 추천하는 개인화된 커머스와 동물병원 예약 및 각종 질병 연관 정보를 제공하는 '케어' 서비스, 일일 미션 수행을 통해 반려동물의 건강을 챙길 수 있는 '플레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또 반려동물 헬스케어 벨류체인을 구성하기 위해 반려인과 수의사 모두의 편의를 위한 동물병원 MSO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그동안 모아온 반려동물 빅데이터를 활용해 펫 전문보험사 설립도 추진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핏펫 관계자는 "그동안 핏펫이 모아온 수십만건의 반려동물 전문 데이터를 기반으로 보험사 설립을 위한 예비인가 심사를 접수하고, 곧 정식 보험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헬스케어를 기반으로 한 핏펫의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는 다른 반려동물 기업과 차별화되는 것으로 평가된다. 핏펫이 코스닥 상장을 성공하게 되면 국내 펫 플랫폼 1호 상장이 될 전망이다. 고정욱 대표는 "코스닥 상장을 통해 반려동물 헬스케어 1등 기업을 넘어 국내 펫 비즈니스 선두기업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연구와 발전을 통해 고객과 반려동물이 건강한 반려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양질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봉 5천 근로자, 출산지원금 1억 받아도 세금 0" 파격 대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