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숏폼으로 만나는 동네소식…당근, '당근 스토리' 공식 오픈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02 18:0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사진제공=당근
/사진제공=당근
동네 맛집부터 운동 시설, 미용실 등 동네 가게 이야기를 이제 당근에서 숏폼 동영상으로 만날 수 있게 됐다.


당근은 동네 가게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들을 영상으로 올리고 공유하는 숏폼 서비스 '당근 스토리'를 오픈했다고 2일 밝혔다. 당근 앱 '내 근처'에서 만날 수 있는 당근 스토리는 서울 강남·서초·송파 지역을 시작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당근 스토리는 '나와 동네의 모든 이야기가 곧 당근 이야기가 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당근 이용자라면 누구나 당근 스토리에서 5초~1분 이내의 짧은 영상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다.

동네 맛집의 인기 메뉴나 가게 분위기는 물론, 헬스장, 필라테스, 스크린 골프장 등 운동 시설을 생생한 영상 콘텐츠로 미리 확인하고 간접 체험도 가능해질 전망이다.


당근 스토리에 올라오는 숏폼 영상의 가장 큰 특징은 내가 사는 지역의 가게를 주제로 같은 동네 사람들과 공유한다. 기존 숏폼 서비스의 영상 노출 범위는 지역 제한이 없는 반면, 당근 스토리는 동네 가게 정보가 필요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다. 영상을 보는 이용자는 유용한 지역 정보를 얻을 수 있고, 동네 가게는 가까운 거리의 잠재 고객에게 효과적으로 가게를 알릴 수 있다.

당근 스토리에는 동네 가게나, 주민 누구나 영상 콘텐츠를 올릴 수 있다. 자신의 가게를 알리고 싶은 업체는 비즈프로필 계정으로 스토리 영상을 올리면 된다. 당근 '내 근처' 카테고리에 해당 영상이 노출되는 것은 물론 본인의 가게 비즈프로필 홈 하단의 '스토리'에도 함께 등록된다.

즐겨찾는 스토리 영상들은 '나의 당근' 계정에서 모아 보기도 가능하다. 당근 스토리는 안드로이드 버전에서 먼저 오픈하고 오는 11월 중순 iOS 버전도 연달아 선보일 예정이다.

강지환 당근 스토리 서비스 기획자는 "그동안 당근을 이용하는 동네 가게나 이용자들로부터 숏폼 서비스에 대한 문의가 꾸준히 있어왔다"며 "글자나 사진만으로는 설명하기 어려운 우리 동네 이야기를 영상 콘텐츠로 더 생생하고,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최고금리 인하 '역풍'…"불법 사금융 이자부담 24.4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