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YG PLUS, 3Q 영업익 52억원…전년比 113.5%↑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13 10:33
  • 글자크기조절
엔터테인먼트 인프라 및 IP(지식재산권) 전문기업 YG PLUS (4,200원 ▼30 -0.71%)는 3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113.5% 오른 52억원, 매출액은 같은 기간 63.5% 늘어난 597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분기 최대 매출 기록 경신이다.

3분기 누적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737억원, 228억원이다. 영업이익률은 13.1%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은 80.9%, 영업이익은 149.5%가 늘어난 수치다.

YG PLUS는 △YG 및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의 견고한 음반 판매 실적 △YG 소속 아티스트 IP의 라이선스 매출 증대 △자회사 포레스트팩토리의 지속 성장 △외부 인기 IP 연계 사업 신규 진출이 호실적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분기 최대 매출 기록을 경신한 것과 달리 영업이익이 전분기 대비 낮아진 이유에 대해 회사 측은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신사업 투자 및 컨설팅 비용 집행"을 사유로 꼽으며 "모든 음악사업자의 동반자 역할을 강화하는 것이 YG PLUS의 목표"라고 전했다.

한편 YG PLUS는 올해 상반기 앨범 시장 유통 점유율 41.5%(써클차트 기준)를 기록해 업계 1위에 자리매김했다. YG 및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의 활발한 활동이 하반기에도 이어지고 있으며, 초대형 신인 베이비몬스터가 데뷔를 눈앞에 두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 넘자" 왕족도 나섰다?…일본 농촌마을 들썩인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