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전 슈퍼캐치 주인공이 끝냈다! 호주 꺾은 대만, 3위로 대회 마무리... 구린뤼양 발굴은 소득 [APBC 현장리뷰]

스타뉴스
  • 도쿄(일본)=김동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19 15:31
  • 글자크기조절
기뻐하는 대만 선수단.
기뻐하는 대만 선수단.
대만 외야수 궈텐신(23)이 이틀 연속 도쿄돔에서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전날(18일) 한국전 슈퍼캐치에 이어 이날은 끝내기 결승타로 대만을 승리로 이끌었다.

대만은 19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23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 3·4위전에서 호주에 4-3으로 승리, 3위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한국, 일본, 대만만 참여했던 초대 대회(2017년)에 이어 3위를 기록했으나, 이번 대회부터 모습을 드러낸 호주를 제압하며 탈꼴찌에는 성공했다. 대만은 풀리그로 치러진 예선에서 한국(1-6 패)과 일본(0-4 패)에 지고 호주(6-0)에 승리하고 1승 2패로 3·4위전에 진출했다.

7722명의 관중이 들어선 가운데 다시 만난 두 팀은 접전을 펼쳤다. 호주가 1-3으로 지고 있던 7회초 2사 만루에서 리암 스펜스의 중전 2타점 적시타로 3-3 동점을 만들며 9회까지 균형이 깨지지 않았다. 하지만 9회말 선두타자 장정위가 우전 안타와 보내기 번트로 2루까지 진출했고, 대타 린징카이의 유격수 방면 내야 안타로 무사 1, 3루를 만들었다. 여기서 궈텐신이 우익수 키를 넘기는 끝내기 안타로 4-3 승리를 확정했다.

대만은 궈텐신(중견수)-치우즈청(좌익수)-천제슈엔(지명타자)-류지홍(3루수)-위에정화(우익수)-허헝요우(1루수)-장정위(유격수)-린우진웨이(포수)-예즈팅(2루수)으로 타선을 구성했다. 선발 투수는 치우쥔웨이.

호주는 리암 스펜스(유격수)-애런 화이트필드(중견수)-릭슨 윙그로브(1루수)-알렉스 홀(포수)-클레이턴 캠벨(3루수)-크리스토퍼 버크(우익수)-미치 에드워즈(지명타자)-제시 윌리엄스(2루수)-브릴리 나이트(좌익수)로 타순을 꾸렸다. 선발 투수 사무엘 홀랜드.

대만 선수단이 18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23 APBC 예선 풀리그 3차전에서 한국에 패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대만 선수단이 18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23 APBC 예선 풀리그 3차전에서 한국에 패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선취점은 대만의 몫이었다. 3회말 선두타자 예즈팅의 내야 안타, 궈텐신의 좌중간 안타로 무사 1, 3루를 만들었다. 이후 치우즈청의 내야 땅볼로 3루 주자가 홈을 밟았다. 이후 상대의 볼넷과 호주 3루수 캠벨의 송구 실책으로 한 점을 더했고, 허헝요우의 땅볼 타구 때 3루 주자가 또 홈을 밟아 3-0을 만들었다.

호주는 4회초 한 점을 만회했다. 안타로 출루한 알렉스 홀을 버크가 좌중월 적시 2루타로 홈에 불러들였다.

7회에는 호주가 극적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버크의 중월 2루타에 이어 에드워즈와 스미스의 연속 안타로 만루를 만들어졌고, 스펜스가 중전 2타점 적시타로 균형을 맞췄다.

하지만 대만은 9회말 1사 1, 3루에서 궈텐신이 우익수 키를 넘기는 끝내기 안타로 연장 승부를 허용하지 않았다. 궈텐신은 한국전 6회말 2사 1, 3루에서 외야 우중간으로 향하는 김형준의 타구를 슬라이딩 캐치로 잡아내 많은 박수를 받았다. 이틀 연속 주인공이 되면서 대회를 기분 좋게 마무리했다.

대만은 두 대회 연속 결승 진출에는 실패했으나, 구린뤼양(23·퉁이 라이온즈)이라는 소득이 있었다. 구린뤼양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도 한국을 상대로 2이닝 1피안타 무사사구 2탈삼진 무실점 호투로 홀드를 기록, 0-4 패배의 아픔을 안겨줬던 선수. 이번 대회에서는 일본을 상대로 6회 1사까지 퍼펙트를 기록하며 이변의 주인공이 될 뻔했다. 6⅔이닝 3피안타(1피홈런) 무사사구 2탈삼진 1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되진 못했으나, 새로운 스타 탄생을 알렸다.

대만의 구린뤼양이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과 2023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APBC) 예선 풀리그 1차전에서 역투하고 있다.
대만의 구린뤼양이 16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과 2023 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APBC) 예선 풀리그 1차전에서 역투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밸류업 실망" 저PBR주 무섭게 뚝뚝…이 와중에 오른 종목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