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태아가 심각한 신장 문제 일으킬 수도…임신중 이부프로펜 피하세요

머니투데이
  • 박정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30 09:53
  • 글자크기조절
태아가 심각한 신장 문제 일으킬 수도…임신중 이부프로펜 피하세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약국, 편의점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이부프로펜·덱시부프로펜 등 진통제의 경우 임신 주수에 따라 복용을 금지 또는 줄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식약처는 해열·진통·항염증 의약품인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제'(이하 NSAIDs)에 대해 임신 기간 중 사용 제한 정보 등을 '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추가하는 품목허가 변경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식약처는 지난 2020년 임신 20주 전후 임부가 NSAIDs를 사용하는 경우 드물게 태아가 심각한 신장 문제 등을 일으킬 수 있어 사용을 피하도록 권고했는데, 국내 허가된 전체 31개 성분 중 임신 주수(20주)에 따른 주의 내용을 구체적으로 반영할 필요가 있는 13개 성분에 대해 주의사항을 추가하는 등 관리를 강화했다.

해당 성분은 나프록센, 덱시부프로펜, 디클로페낙, 살리실산이미다졸, 아세클로페낙, 아스피린, 에토돌락, 이부프로펜, 잘토프로펜, 케토프로펜, 펠루비프로펜, 프라노프로펜, 플루르비프로펜 등 13개다. 경구제·주사제로 쓰이며 전체 품목은 669개다.

주의사항의 주요 내용은 △임신 30주 이후 NSAIDs 사용 회피 △임신 20~30주에는 최소 용량을 최단기간만 사용 △사용 시 양수 과소증 등을 관찰해 증상 발생 시 투여 중단 등이다. 식약처는 "임신 20주 이후 태아의 신장은 대부분의 양수를 생성하기 때문에 신장 문제는 양수량 감소를 초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품목허가 변경은 업계와 관련 의약 단체 등의 의견조회 절차를 거쳐 시행된다. 시행을 확정하면 해당하는 업체들은 시행일로부터 3개월 이내 품목 허가증과 출고 제품 표시(용기·포장, 첨부문서 등)에 동 정보를 반영해야 한다. 병·의원 등에 이를 통보해 처방·조제 시 환자에게 해당 내용을 안내하도록 조치해야 한다. 식약처는 "임신 중 발열·통증 등 증상이 있는 경우 직접 소염진통제를 선택하지 말고 의·약사와 상담할 것을 권한다"고 조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밸류업 실망" 저PBR주 무섭게 뚝뚝…이 와중에 오른 종목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