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네이마르, 女모델에 '알몸사진' 요구 들통…딸 출산 한 달만에 결별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5,891
  • 2023.11.30 17:12
  • 글자크기조절
/사진=축구선수 네이마르 인스타그램
파리 생제르맹(PSG)을 떠나 사우디아라비아 알힐라로 이적한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다른 여자에게 한 눈 판 사실이 들통나 딸이 태어난 지 한 달 만에 아내와 결별했다.

지난 28일(현지 시각) 스페인 현지 매체인 마르카 등 각종 외신에 따르면 같은 날 네이마르의 아내 브루나 비앙카르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적인 문제이긴 하지만, 더 이상 네이마르와 살지 않게 됐다"라고 밝혔다.


브루나 비앙카르디는 지난 10월 네이마르와의 사이에서 딸을 낳은 바 있다.

최근 네이마르는 성인 콘텐츠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모델 알리니 파리아스에게 보낸 다이렉트 메시지(DM)가 유출되면서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다.

네이마르는 알리니 파리아스에게 "알몸 사진이 있느냐"라고 물었고 알리니가 "몇 개 있다"고 답하자 "어떤 게 있냐, 보고 싶다"라고 답장을 보냈다. 이에 알리니는 링크를 보냈고 네이마르가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다고 하자 "무료로 보여 줄 수 없다. 보고 싶으면 내 (유료) 계정을 구독하고 감상평도 남겨라"라고 답했다.


알리니는 해당 메시지 내용을 자신의 소셜 미디어(SNS)에 공개했다. 그는 "돈 내고 봐라. 공짜는 없다"라는 글을 덧붙였다.

이 대화가 언론에 공개되자 네이마르는 "2021년 전에 있었던 일"이라며 "해당 플랫폼 계정이 없다. 친구의 계정을 사용했다"라고 해명했다.

네이마르는 2021년 여름부터 브루나와 교제를 시작해 동거해왔다. 두 사람은 올해 4월 임신 소식을 알렸으나 네이마르가 여자친구의 임신 사실을 알고도 외도를 한 사실이 알려져 구설에 오르기도 했다. 당시 네이마르는 공개적으로 편지를 올리며 브루나에 사과해 위기를 넘겼으나 여러 차례의 외도 행위로 인해 결국 헤어지게 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죽으면 찾아와 유산 빼먹는 가족 '끝'…47년 만에 바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