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 11월 26만227대 판매…전년 1.7% 증가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01 17:16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 기아가 준중형 SUV 스포티지의 연식 변경 모델 ‘더 2024 스포티지’를 18일 출시했다.  전 트림에 1열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신규 적용했으며,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는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2열까지 확대 적용해 실내 정숙성을 더욱 향상시켰다. (기아 제공) 2023.7.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 기아가 준중형 SUV 스포티지의 연식 변경 모델 ‘더 2024 스포티지’를 18일 출시했다. 전 트림에 1열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신규 적용했으며,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는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2열까지 확대 적용해 실내 정숙성을 더욱 향상시켰다. (기아 제공) 2023.7.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아가 지난 11월 글로벌 시장에서 26만227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달 25만5836대보다 1.7% 소폭 증가했다.

지역별로 국내에서 5만22대, 해외에서 20만9637대를 판매했다. 내수는 지난해 같은달 대비 3.6% 줄었으나 수출은 3% 늘었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만7200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다. 셀토스(3만3883대), 쏘렌토(2만1923대)가 뒤를 이었다.

국내에서는 쏘렌토가 9364대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이다. 승용에서는 레이 4587대, K5 3783대, K8 2799대, 모닝 2111대 순으로 팔렸다. RV(레저용차량) 중에서는 쏘렌토에 이어 스포티지 5982대, 카니발 5857대, 셀토스 4446대, 니로 1661대 순이었다. 상용에서는 봉고Ⅲ 5855대 등 버스를 합쳐 5984대가 판매됐다.

해외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만1218대, 셀토스 2만9437대, K3(포르테) 1만9436대 순이다. 이밖에 특수 차량은 국내에서 300대, 해외에서 268대 등 총 568대를 판매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처벌 의사 구제 없다" 못박은 정부…4년 만에 확 달라진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