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특허청, 경기호황 기대시 '상표출원'↑… 상표 빅데이터 분석 미래 경제 읽는다

머니투데이
  • 대전=허재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05 15:38
  • 글자크기조절

'2023년 상표 빅데이터 컨퍼런스' 열고 올해 최초 실시한 '상표 빅데이터' 기반 산업 트렌드 분석 결과 공유

이인실 특허청장이 ‘2023년 상표 빅데이터 컨퍼런스’에서 환영사하고 있다./사진제공=특허청
앞으로의 경기호황을 기대할 때 기업들의 상표출원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은 올해 정부·민간 최초로 상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산업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조사됐다고 5일 밝혔다. 최근 30년간의 국내 상표출원 데이터를 바탕으로 경기변동이 상표출원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했다. 상표가 경기에 선행하며 상표와 경제는 긴밀한 영향을 주고받는다는 것을 파악할 수 있었다.

기업 규모별로는 중기업, 대기업, 소기업 순으로 경기변동에 따른 상표출원량의 변동성이 컸다. 사업 확장을 위한 다양한 혁신 기회를 민첩하게 모색하는 중기업이 가장 큰 영향을 받았다.

산업별 분석결과에서도 산업에 선행하는 상표의 경향성을 관찰할 수 있었다. 최근 10년간의 국내·외 상표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모빌리티 산업의 경우 자전거·전동킥보드 등의 공유서비스가 본격적으로 활성화된 2017년보다 앞선 2013년부터 상표출원이 증가했다. 헬스케어 산업의 경우도 대상웰라이프, 아이센스, 인바디, 종근당 등 주요 기업은 선제적인 상표출원을 바탕으로 미래 비즈니스를 준비한 것으로 파악됐다.

특허청은 상표 빅데이터 분석이 상표의 경기 선행성을 바탕으로 향후의 유망산업을 예측하는 데에 유용한 정보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앞으로 상표 빅데이터 분석사업을 통한 다양한 산업의 트렌드와 비즈니스 시사점을 제공해 우리 기업들의 사업전략 모색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인실 특허청장은 "기업의 비즈니스 의지가 모인 상표 빅데이터는 미래 경제의 나침반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글로벌 경쟁 환경에서 우리 기업이 혁신을 선도하는데 상표 빅데이터가 유용하게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특허청은 5일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서울 송파구)에서 '상표 빅데이터와 미래 경제'라는 주제로 '2023년 상표 빅데이터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분석결과를 공유했다.

이인실 특허청장, 백만기 국가지식재산위원회 공동위원장, 임병훈 이노비즈협회장, 윤미옥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손승우 한국지식재산연구원장과 상표 빅데이터 분석에 관심 있는 산·학계 관계자 등 18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상표'의 관점에서 경제의 변화와 다양한 산업 트렌드를 분석한 결과를 비롯해 △상표 빅데이터 분석에 관한 최근의 연구동향과 발전방향 △경기변동이 상표출원에 미치는 영향 분석 결과 등을 발표했다.

이어 산업공학, 경영전략, 기업 관계자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토론을 통해 각계 현장에서의 상표 빅데이터와 미래 경제에 관한 의견을 청취한 뒤 △모빌리티 △게임SW △헬스케어 △전자제품 4개 산업별 분석 사례를 통해 새롭게 출현하는 비즈니스 영역을 전망하는 시간도 가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9% 폭락한 '이 주식'…"반등도 어렵다고?" 개미 절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