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세계 1위 스마트폰 제조사도 놀란 클린룸...내년 고성장 본격화"

머니투데이
  • 하노이(베트남)=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07 08:30
  • 글자크기조절

김승재 재영솔루텍 대표 "내년 OIS 매출 300% 성장 기대"

재영솔루텍의 베트남 법인 재영 비나의 전경 /사진제공=재영솔루텍
재영솔루텍의 베트남 법인 재영 비나의 전경 /사진제공=재영솔루텍
"고객사가 스마트폰의 라인업을 통합하면서 재영솔루텍의 손떨림보정(OIS) 모듈 탑재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내년 OIS 매출의 300% 성장을 전망합니다"

김승재 재영솔루텍 (592원 ▼7 -1.17%) 대표는 지난 1일 베트남 박닌시 반즈엉동 꿰보 1공단의 재영비나에서 기자들을 만나 내년 OIS 실적 전망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재영비나는 재영솔루텍이 500억원을 투입해 만든 스마트폰 부품 공장이다. 베트남에서 유일하게 고사양 OIS, 엔코더(Encoder), ,보이스코일모터(VCM) 등 카메라 모듈 액추에이터 부품을 모두 생산한다.

이 가운데 생산량이 급증하는 OIS는 기존 VCM 대비 단가가 비싼 고마진 제품이다. 재영비나는 지난해 2월 48M, 3월 64M OIS 양산 및 출하에 성공했고, 올해는 고객사 프리미엄 라인(갤럭시 S23 FE)에도 채택됐다.

김 대표는 OIS 수주 증가에 대해 "이중 클린룸을 갖춘 생산시설에 대한 고객사의 높은 평가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또 다양한 복지 정책으로 직원들의 근무효율을 높이면서 '제로 불량률'을 기록 중이라고 전했다.

재영비나의 생산설비, 작업장 전체에 탑-다운 방식의 클린룸을 도입했다. /사진제공=재영솔루텍
재영비나의 생산설비, 작업장 전체에 탑-다운 방식의 클린룸을 도입했다. /사진제공=재영솔루텍
재영솔루텍은 전 세계에서 가장 깨끗한 제조 공장'을 목표로 50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건설했다. 공기의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탑-타운(Top-Down) 방식의 이중 클린룸을 작업장 전체에 도입했고, 작업 공정에 별도 프레임을 제작해 추가 이물질 유입을 차단했다. 또 검수 과정을 제외하고는 자동화율을 90%까지 높여 생산능력을 극대화했다.

박은수 재영비나 이사는 "카메라 렌즈는 10마이크로미터(㎛)의 이물질이 있으면 불량 판정을 받게 되지만, 공장을 본격적으로 가동한 4년 동안 이물질 문제로 납품에 문제가 된 적은 없다"라며 "세계 스마트폰 1위인 고객사의 품질 매니저도 깜짝 놀라 했다"고 말했다.

재영솔루텍은 제조업 근로자 이직률이 높은 베트남에서 장기 근속자가 많은 것으로도 유명하다. 2016년 8월 설립 이후 현재까지 근무하고 있는 직원들도 여럿 있다. 이는 '근로자의 행복 추구'와 '장기근속에 따른 생산 안정화'를 목표로 한 김승재 대표의 경영철학 덕분이다.
"세계 1위 스마트폰 제조사도 놀란 클린룸...내년 고성장 본격화"
재영비나는 정기적으로 △현지 관리자 가정방문 △주재원과 현지 관리자의 단합대회 △우수 직원 한국 본사 견학 등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K팝, K드라마 열풍에 우수 직원으로 선발돼 한국 여행을 하고 싶어 하는 직원들도 늘어나는 분위기다.

올해는 24명의 직원이 한국을 찾아 한국민속촌, 롯데월드 등에서 다양한 문화 체험을 했다. 이러한 직원 문화 덕분에 재영비나는 '박닌성 인민위원회 종합 우수기업' '박닌성 노동조합 총연맹 근무하기 좋은 우수 기업' 등에도 선발됐다.

재영솔루텍은 내년부터 본격적인 성장을 자신하고 있다. 내년 OIS 매출만 올해 대비 300%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또 고객사와 다양한 제품을 공동 선행 개발하고 있는 만큼 재영솔루텍의 OIS가 탑재되는 스마트폰이 늘어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기존 엔코드(볼타입) 형태의 OIS는 두께가 두껍다는 한계가 있다"며 "성능은 유지하면서 얇은 장점을 가진 차세대 OIS도 내년 1분기 개발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사의 내년 하반기 플래그십에도 OIS를 공급하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개발, 공정개선 등을 하고 있다"며 "고객사와 선도 개발을 많이 하는 만큼, 2024년과 25년 실적 성장을 자신한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사자' 코스피 상승… SK하이닉스·메리츠금융 질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