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GS에너지-블루포인트, '미래 에너지 스타트업' 6곳 키운다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18 20:0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GS에너지-블루포인트, '미래 에너지 스타트업' 6곳 키운다
액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파트너스가 GS에너지와 에너지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 4기 프로그램에 스타트업 6개사를 선발했다고 18일 밝혔다.


'더 지에스 챌린지 퓨처에너지'는 GS에너지가 블루포인트와 함께 2021년부터 시작한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다. 잠재력을 가진 에너지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GS에너지와 시너지를 내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이번 4기에는 총 127개사가 지원해 21대 1의 경쟁률을 뚫고 6개사가 최종 선발됐다. △이차전지 진단·운영 솔루션을 개발한 에이티비랩 △전기차 충전소 화재 감지·진압 솔루션 개발사 리모빌리티 △가변전력제어시스템 개발사 세상을바꾸는사람들 △ESS(에너지저장시스템)용 제어·운영기술 개발사 빅토리지 △이산화탄소 활용 수소생산 시스템을 개발한 지티 △그래핀-실리콘 음극재를 개발하는 씨이비비과학 등이다.

선발 스타트업에는 블루포인트의 시장 적합성 검증 프로그램, GS에너지와의 PoC(사업 실증) 기회 등이 제공된다. 투자 유치 기회도 제공된다. 블루포인트 측은 2기 선발팀인 스칼라데이터가 프로그램을 계기로 GS에너지에서 3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설명했다.

허용수 GS에너지 사장은 "지속 가능한 성장을 꿈꾸는 GS에너지의 방향성에 따라, 선발된 스타트업에 에 적극 투자·지원하는 상생협력 사례를 지속해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건 블루포인트 부대표는 "스타트업이 가진 혁신적 기술에 대기업의 인프라와 노하우를 더해 생태계를 혁신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 멀어진 8만전자·20만닉스… "반도체 늘려도 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