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의도 면적 13배 공간대여…스우파 열풍에 '이곳' 예약 늘었다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27 14:0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여의도 면적 13배 공간대여…스우파 열풍에 '이곳' 예약 늘었다
원하는 공간을 시간 단위로 빌릴 수 있는 생활공간 플랫폼 스페이스클라우드가 올해 공간대여 트렌드를 담은 '2023 연말결산 리포트'를 27일 발표했다.

스페이스클라우드가 올해 1월부터 이달 25일까지 예약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올해 스페이스클라우드를 통해 이뤄진 공간대여 총 예약면적이 3872만㎡을 기록해 여의도 13배에 달했다.


올해 스페이스클라우드를 통해 공간대여를 한 사람은 314만명으로 집계됐다. 이들이 공간을 이용한 시간을 모두 합하면 총 1254만 시간, 연 단위로 환산하면 1431년이 넘는다.

전국에서 공간대여가 가장 활발한 지역은 서울 신림동, 서교동, 동교동 순으로 나타났다. 권역별로는 살펴보면 경기도는 안양동과 의정부동, 인천 부평동이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가장 많이 빌린 공간은 댄스연습실로 확인됐다. 2030 세대를 중심으로 댄스가 주요 취미로 떠오르며 춤 연습을 위한 프라이빗 공간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밖에도 파티룸, 렌탈스튜디오, 회의실, 악기연습실, 공유주방, 코워킹오피스 등의 다양한 유형의 공간이 예약됐고 올해 새롭게 출시한 당일캠핑과 가정집 스튜디오도 주목을 받았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공간대여 문화의 확산과 시장 성장세에 힘입어 올해 서비스 출시 7년 만에 누적 예약건수 600만건, 누적 거래액 1000억원을 돌파했다. 올해에만 300억원 이상의 거래가 일어났다.

스페이스클라우드 관계자는 "이번 연말결산 리포트는 도시의 빈 공간이 얼마나 활발하게 공유되고 있는지 데이터로 보여준 뜻깊은 자료"라며 "앞으로 더 많은 유저들이 즐겁고 간편하게 공간대여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벼락부자 될 줄"… 주가 63% '뚝' 벼락거지 된 개미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