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300년 전 K뷰티 복원한 코스맥스, 문화재청 감사패 수상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28 11:30
  • 글자크기조절
화협옹주 화장품/사진제공=코스맥스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기업 코스맥스 (170,100원 ▲14,600 +9.39%)가 전통 화장품을 해외에 널리 알린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 2020년부터 '화협옹주 프로젝트'를 진행해 온 코스맥스는 향후 지속적으로 화장품 복원 및 현대화를 통해 전통 화장품의 우수성을 전파할 계획이다.

코스맥스는 지난 22일 국립고궁박물관에서 문화재청장 감사패를 받았다. 이날 수여 행사에는 최응천 문화재청장과 이병만 코스맥스비티아이 대표가 참석했다.


문화재청은 코스맥스가 전통 화장품을 해외에 널리 알린 점을 높이 평가해 이번 감사패를 수여했다. 코스맥스는 △9월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워싱턴 전시 △10월 아랍에미리트 코리아 페스티벌 등 올해에만 해외 행사에서 5차례 이상 화협옹주 화장품 세트를 선보였다. 특히 △미국 LA △일본 도쿄 △영국 런던 등지에서 열린 케이콘(K-CON) 행사에선 관람객들에게 '화협옹주 손크림'을 기념품으로 제공했다.

코스맥스는 지난 2020년부터 문화재청 산하 한국전통문화대학교, 국립고궁박물관과 공동으로 화협옹주의 화장품을 복원하고 현대화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화협옹주(1733~1752)는 조선 영조의 일곱번째 딸이자 사도세자의 친누이다. 2016년 화협옹주묘 발굴조사 과정에서 화협옹주가 생전에 사용했던 화장품이 담긴 도자기 등이 출토돼 화제가 됐다. 이후 코스맥스와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이 보존처리와 성분확인, 화장품 내용물 분석 등을 통해 조선왕실 화장품을 현대적 K뷰티로 복원하는 민·관·학 합동연구를 진행했다.


코스맥스와 양 기관은 공동 연구의 결과물로 지난해 12월 '화협옹주 도자 에디션'을 공개했다. 동백나무씨기름 등 전통재료가 함유된 얼굴보습용 화장품 미안고와 얼굴 마사지 도구(괄사)인 미안자기 등을 선보이며 K뷰티의 뿌리를 성공적으로 재해석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 10월에는 화협옹주의 입술 연지를 현대적 컬러립밤으로 재해석한 '화협옹주 연지고'를 개발했다. 전통 화장품에 사용하는 밀랍과 잇꽃 추출물을 함유한 제품이다. 코스맥스는 화협옹주 화장품을 국립고궁박물관 및 경복궁 등의 문화상품 매장을 통해 소개하는 방안도 모색중이다.

이병만 대표는 "오늘날 글로벌 시장에서 K뷰티가 이룩한 성과는 오랜 시간 쌓인 한국적인 아름다움이 빛을 발한 결과"라며 "코스맥스는 미래세대까지 이어질 수 있는 한국 전통의 아름다움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연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산층 사다리' 걷어차는 세금…서울 7명 중 1명 상속세 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