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이치피오, 주니어 라이프 계열사 '아른'으로 통합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1.08 18:29
  • 글자크기조절
건강생활기업으로 사업을 확장중인 에이치피오 계열사이자 주니어 라이프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지오인포테크 이노베이션과 아프리콧 스튜디오가 지난달 28일 합병완료와 함께 합병회사명을 '아른(ARRNN)'으로 확정했다고 8일 밝혔다.

변경된 사명 '아른'은 아이와 어른의 합성어로 '가족이 시작되는 곳' 이라는 슬로건을 갖고 있다. 아이를 키우며 느끼는 일상의 가치와 닮고 싶은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함으로써 아이로 시작해 어른을 포함한 가족 구성원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브랜드로 키우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아른은 아이에게 필요한 상품 중심의 브랜드와 아이를 위한 정보, 컨텐츠, 체험 서비스 등 아이와 가족이 함께하는 문화를 큐레이션하는 주니어 라이프 사업을 본격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합병으로 아프리콧 스튜디오의 충성 고객과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를 다수 보유한 지오인포테크 이노베이션의 폭넓은 고객을 중심으로 사업 시너지를 극대화 할 예정이다.

아프리콧 스튜디오는 유아를 위한 패션 의류와 액세서리, 잡화 등을 창의적인 상품 기획과 독창적인 디자인, 프리오더라는 독특한 방식으로 판매하면서 현대백화점 팝업 매장의 카테고리 기준 일매출 신기록을 달성한 바 있다. 향후 유아 생활용품, 화장품까지 사업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지오인포테크 이노베이션은 스위스 프리미엄 주니어 브랜드 마이크로 킥보드를 부동의 국내 시장점유율 1위로 성장시키며, 바이크, 러기지이지 캐리어 등으로 브랜드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향후 글로벌 프리미엄 유아용품 브랜드로 사업 영역을 넓힐 계획이다.

아른 관계자는 "출산율 감소에도 불구하고 1자녀 세대의 아이에게 집중되는 소비로 키즈산업은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프리미엄 주니어 시장 기반의 글로벌 사업으로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른은 지난 12월 키움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선정하고 향후 IPO(기업공개)를 준비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트럼프가 또 대통령?" 방산주 신고가… 이 호재 오래 갈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