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투자 막힌 비트코인 현물ETF… 국내 코인거래소에 호재? 악재?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1.15 16:20
  • 글자크기조절

[코인 인사이트]

[편집자주] '코인 인사이트'는 가상자산 시장의 주요 현안을 다각도로 분석합니다. 복잡한 이슈를 관통하는 핵심 메시지 파악에 주력합니다. 건전한 가상자산 시장 발전을 위한 마중물이 되겠습니다.

투자 막힌 비트코인 현물ETF… 국내 코인거래소에 호재? 악재?
(김포=뉴스1) 김명섭 기자 = 김주현 금융위원장과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5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서민·소상공인 신용회복지원을 위한 금융권 협약식에서 대화를 하고 있다. 2024.1.15/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금융당국이 비트코인 현물 ETF(상장지수펀드) 거래를 막은 게 국내 가상자산거래소에 악재일까, 호재일까. 당국 판단에 따라 당분간은 국내에서 가상자산 직접 투자만 가능하다. 이 여파로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관련주 주가는 하락세다.

하지만 장기적으로 봤을 때 오히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를 통한 직접 거래량이 늘어나 거래소 입지가 굳건해질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해외 시장에서는 현물 ETF 승인으로 코인베이스 등 거래소 존재가 위협받는 데 국내 시장은 반대 상황이라서다.




비트코인 현물 ETF 거래 막혔다, 관련주는 하락


15일 두나무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우리기술투자 (8,900원 ▼130 -1.44%)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8.64% 내린 6660원에 장을 마쳤다. 두나무 지분을 가진 한화투자증권 (3,360원 ▼75 -2.18%)도 이날 전거래일 대비 3.74% 하락한 3605원에 마감했다. 빗썸 관련주로 분류되는 위지트 (777원 ▼7 -0.89%) 역시 전거래일대비 4.44% 내린 840원을 기록했다.

3개 가상자산 거래소 관련주는 지난 11일 모두 미국 비트코인 현물 ETF 상장 기대감에 상한가를 기록한 뒤 지난 12일에 이어 2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나타냈다.

금융당국이 비트코인 현물 ETF 거래·상장에 제동을 걸면서다. 금융위원회는 "비트코인 현물 ETF 발행이나 중개가 자본시장법에 위배될 소지가 있어 바로 적용하기 쉽지 않다"고 못 박았다. 금융위는 가상시장과 관련 금융시장의 안정성, 금융회사 건전성, 투자자 보호 등에 관한 우려 등으로 비트코인 현물 ETF 거래를 막았다.


금융위 관계자는 "가상자산을 투자하고 싶으면 굳이 수수료, 세금을 내지 않고 거래소를 통해 직접 거래하면 된다"고 말했다.

시장에서도 국내에서 비트코인이 주된 투자 자산군으로 인정되기까지는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본다. 조수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이 가상자산의 자본시장 진입에 있어 이정표인 건 맞지만 이후에도 비트코인이 투자자에게 주된 투자 자산군으로 인정되기 전까지 시장의 확대와 투자 안정성을 증명하는 게 필요해 보인다"고 설명했다.



미국과 달리 경쟁상대 없다, 거래소에 도움 될 것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의 상장과 거래를 공식 승인한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빗썸 고객센터 전광판에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승인 결정으로 그레이스케일, 비트와이즈, 해시덱스 등 11개의 비트코인 현물 ETF의 상장 거래가 가능해진다. 2024.1.1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의 상장과 거래를 공식 승인한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빗썸 고객센터 전광판에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승인 결정으로 그레이스케일, 비트와이즈, 해시덱스 등 11개의 비트코인 현물 ETF의 상장 거래가 가능해진다. 2024.1.1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다만 미국 시장과 달리 우리나라에서 비트코인 현물 ETF 거래가 막힌 게 오히려 호재가 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글로벌 시장에서는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거래가 미국 최대 가상자산거래소 코인베이스 존재를 위협한다고 봤다. JP모건은 신규 가상자산 투자자가 ETF를 통해 접근해 코인베이스 등 신규 계정 성장이 둔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투자자들이 가상자산 거래소를 통하지 않고 비트코인에 투자할 수 있는 길이 열려서다.

비트코인 현물 ETF 수수료도 직접 투자 수수료보다 적다. 아크인베스트먼트, 인베스코, 발키리, 비트와이즈 등 운용사들은 일정 기간 수수료 무료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후에도 평균적으로 연 0.25~0.30%대 수수료를 내걸었는데 코인베이스는 최대 연 0.6% 수수료를 받고 있다.

반면 일단 경쟁 상대가 없는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는 가상자산 상승기에 따른 수혜를 고스란히 누릴 수 있다는 전망이다. 실제 지난 11일 국내 5대 원화마켓 거래소 거래량은 총 14조원에 육박했다. ETF 승인 전에는 총 7조원가량이 거래됐는데 하루 만에 2배 가량 거래가 늘었다.

한 업계 관계자는 "우리나라는 미국과 달리 거래 자체를 막아놓았기 때문에 비트코인 ETF와 경쟁 상황이 성립되지 않았다"며 "장기적으로 가상자산 가격은 오르고 거래량이 늘어날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거래소 수급 상황이 좋아지고 수수료 수입이 늘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투자 막힌 비트코인 현물ETF… 국내 코인거래소에 호재? 악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뉴진스 이탈 시나리오는?…하이브, 이틀새 시총 8500억 증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