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클라리네스트 선우지현, 클라리넷 독주회 열어

로피시엘 옴므
  • 로피시엘=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1.27 22:25
  • 글자크기조절

2월 7일(수)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서 공연

/사진제공=영음예술기획
유려한 테크닉과 원숙한 음악적 해석력을 겸비해 감각 있는 무대를 선사하는 클라리네티스트 선우지현의 독주회가 오는 2월 7일(수)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개최된다.

피아니스트 한지은과 바이올리니스트 이세영이 함께하는 이번 독주회는 요하네스 브람스의 <Funf Lieder, Op. 105> 중 첫 번째 곡 <Wie Melodien zieht es mir>으로 무대를 연다. 이후 현대 작곡가인 폴 쇤필드의 화려한 기교와 기발한 재치가 결합된 작품인 <Trio for Clarinet, Violin and Piano>으로 1부의 막을 내린다.


이어서 2부에서는 브람스의 <Funf Lieder, Op. 71> 중 다섯 번째 곡 <Minnelied>와 소리에 대한 음향적 법칙을 수학적으로 탐구하며 감정과 정서를 표현하는 음악을 만드는 현대 작곡가 파스칼 뒤사팽의 <If Pour Clarinette Seule>, 막스 레거의 <Sonata No. 3 in B-flat major, Op. 107>을 선보인다.

선우지현은 예원학교, 서울예고, 서울대학교를 졸업하고 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로 유학하여 석사학위 및 박사학위를 취득하였으며 USC 재학 시 Music Dean's Scholarship을 받았다. 박사학위 취득 시 Yehuda Gilad의 조교 Adjunct Lecturer로 재직했으며, 부전공으로 음악이론, 음악교육, 지휘를 전공했다.

현재 세종대, 목원대, 서울예고, 예원학교, 선화예술중·고, 계원예중, 예술의전당 영재아카데미에 출강하고 있는 그녀는 PAN목관5중주, 서울클라리넷앙상블, AYAF앙상블의 멤버, ICA(International Clarinet Association) Pedagogy Committee Co-Chair로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예술의전당과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게걸음' 증시 속 반도체·AI 담아라?… "12만전자 간다" 전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